실시간 뉴스


'형사록' 이성민 "매회 추리하는 재미…순식간에 대본 다 읽어"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형사록' 이성민이 매회 추리하는 재미가 있다고 밝혔다.

25일 오전 서울 그랜드 인터콘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그랜드볼룸에서 진행된 디즈니+ '형사록' 제작발표회에서 이성민은 "퇴직이 얼마 남지 않은, 유능한 베테랑 형사 김택록 역을 맡았다"라며 "안정적인 삶을 계획하던 중 한통의 전화를 받고 동료 살해범으로 몰리게 된다"고 캐릭터를 소개했다.

디즈니플러스 '형사록' 포스터 [사진=디즈니플러스]
디즈니플러스 '형사록' 포스터 [사진=디즈니플러스]

이어 그는 "드라마에는 많은 인물과 많은 용의자가 등장한다"라며 "처음 대본을 받아보고 추리하면서 순식간에 대본을 다 읽었다. 시청자들에게도 그런 재미가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형사록'(극본 임창세, 감독 한동화,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슬링샷스튜디오, 점보필름)은 한 통의 전화와 함께 동료를 죽인 살인 용의자가 된 형사가 정체불명의 협박범 ‘친구’를 잡기 위해 자신의 과거를 쫓는 이야기. 이성민, 진구, 경수진, 이학주 등이 출연한다.

'형사록'은 총 8개의 에피소드로 구성, 26일에 1, 2편 공개를 시작으로 매주 수요일 2편씩 선보인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형사록' 이성민 "매회 추리하는 재미…순식간에 대본 다 읽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