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얼어죽을 연애따위' 박연우x김지수, 한밤의 밀회…티키타카 케미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박연우와 김지수의 '얼어죽을 연애 따위' 현장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은 28일 ENA 수목드라마 '얼어죽을 연애따위'에서 드라마 속 프로그램인 '사랑의 왕국'의 출연자 스타 셰프 존장 역을 맡은 박연우와 미모의 기상 캐스터 장태미 역 김지수의 촬영 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배우 박연우와 김지수의 '얼어죽을 연애 따위' 현장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사진=매니지먼트숲]
배우 박연우와 김지수의 '얼어죽을 연애 따위' 현장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사진=매니지먼트숲]

공개된 사진 속 박연우와 김지수는 캐릭터에 완전히 녹아 든 모습이다. 김지수는 흰색의 레이스 원피스를 입고 단상에 올라 수줍은 미소로 매력을 발산했다. 흠잡을 데 없는 비주얼을 뽐내며 첫인상 투표에서 몰표를 받은 기상 캐스터 장태미로 완벽 변신했다.

또 김지수는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단정한 기상캐스터는 물론 승부욕을 불태우며 적극적으로 방송에 임하는 장면을 현실감 넘치게 표현하며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박연우는 화려한 셔츠마저 남다르게 소화하는 훈훈한 외모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존장 특유의 능청스러운 미소와 여유 넘치는 태도를 자연스러운 연기를 통해 그려낸 박연우는 캐릭터의 매력을 한껏 살리며 극에 활기를 더하고 있다.

존장과 장태미의 한밤 중 밀회 현장 비하인드도 눈길을 끈다. 비밀스러운 분위기가 고스란히 담긴 사진 속 두 사람은 비밀을 공유하는 은밀한 대화 속 차진 호흡으로 '사랑의 왕국' 내 제 1호 커플 탄생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보기만해도 흐뭇해지는 완벽한 비주얼 케미까지 더해져 두 사람의 커플 성사에 대한 응원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각자의 성공을 위해 '사랑의 왕국'에 출연해 서로를 탐색하며 핑크빛인 듯 아닌 듯 묘한 기류를 형성하고 있는 두 사람이 앞으로 어떤 활약과 케미를 보여줄지 기대가 모인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얼어죽을 연애따위' 박연우x김지수, 한밤의 밀회…티키타카 케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