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약한영웅' 박지훈 "왜소한 체구 선입견 타파, 신선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약한영웅 Class 1'의 주연 배우 박지훈, 최현욱, 홍경의 화보가 공개됐다.

웨이브 오리지널 드라마 '약한영웅 Class 1'은 강자만이 살아남는 약육강식의 세계와 같은 학교에서 자신을 지키기 위해 맞서기 시작한 시은(박지훈)과 두 친구 수호(최현욱), 범석(홍경)의 이야기를 드린 드라마다.

'악한영웅' 박지훈, 최현욱, 홍경이 화보 촬영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마리끌레르]
'악한영웅' 박지훈, 최현욱, 홍경이 화보 촬영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마리끌레르]

'악한영웅' 박지훈이 화보 촬영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마리끌레르]
'악한영웅' 박지훈이 화보 촬영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마리끌레르]

박지훈은 마리끌레르와의 화보 촬영과 인터뷰에서 "대개 싸울 때, 특히 학원물에서 계획적인 움직임은 거의 없다. 어떻게 싸웠는지 기억도 나지 않을 정도로 뒤엉킬 때가 많은데, 시은은 계산적으로 싸운다는 점이 신선하게 다가왔다"라며 "그런 시은이 왜소한 체구를 지녔다는 점도 흥미로웠다. '체구가 작고, 공부를 잘하는 아이는 싸움을 못한다'는 선입견을 타파하는 데서 오는 신선함이 있었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각기 다른 세 인물을 탐구하는 시간, 이들의 관계, 그리고 지키는 것에 대한 생각들로 인터뷰가 이어졌다. 최현욱은 수호가 지닌 에너지에, 홍경은 범석에게 두 친구가 어떤 존재인지에 대해, 그리고 박지훈은 시은의 눈에 집중했다며 각기 다른 방식으로 캐릭터에 접근했던 이야기를 들려줬다.

'악한영웅' 최현욱이 화보 촬영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마리끌레르]
'악한영웅' 최현욱이 화보 촬영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마리끌레르]

'악한영웅' 홍경이 화보 촬영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마리끌레르]
'악한영웅' 홍경이 화보 촬영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마리끌레르]

또 세 친구가 지키기 위해서 맞서 싸워나가는 방식에 대해선 "이기기 위함이 아닌, 최후의 방식이자 용기"라는 의견을 더했다. 마지막으로 "회차를 나누지 않고 웨이브에서 한 번에 8회 분량의 모든 이야기가 공개되는만큼 영화처럼 한 번에 끝까지 보게 되는 작품이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약한영웅' 박지훈 "왜소한 체구 선입견 타파, 신선했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