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위표] MBC, '카타르월드컵' 우루과이戰 시청률 1위 '18.2%'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MBC가 2022 카타르월드컵 대한민국의 첫 경기에서도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24일 MBC가 중계한 2022 카타르월드컵 조별리그 '대한민국-우루과이' 전은 수도권 가구 시청률 19%를 기록해 압도적인 1위를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30%까지 치솟으며 또 한번 '안정환 효과'를 확인했다.

전국 시청률도 18.2%를 기록하며 여유있게 1위를 지켰고, 광고계 주요 지표인 2049 시청률도 11.4%를 기록해 어제 방송된 모든 프로그램 중 유일하게 두 자릿수 시청률을 기록했다.

MBC 카타르월드컵 중계진 [사진=MBC]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조별리그 H조 1차전에서 강호 우루과이와 치열한 접전을 벌인 끝에 0-0으로 비겼다. 이로써 대한민국은 귀중한 승점 1점을 따내며 16강 진출에 청신호가 켜졌다.

경기에 앞서 안정환 해설위원은 부상 후 첫 경기에 나서는 손흥민에게 아낌없는 응원을 보냈다. "경기장에 있다는 것만으로도 상대에게 위협이 되는 존재"라며 전폭적인 신뢰를 드러낸 것.

경기가 끝난 직후, 안정환 해설위원은 "우루과이가 대한민국을 두려워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던 성공적인 경기였다. 무승부지만 경우의 수는 대한민국에 더 유리해졌고, 상승세를 탈 수 있는 리듬이 된 것 같다"라고 전했다. 이어 "이제 다시 시작이다. 가나와의 경기에 집중해야 한다"라고 밝혀 대한민국과 가나의 조별리그 2차전을 향한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한편, 대한민국은 오는 28일 밤 10시에 가나와 조별리그 2차전에 나선다. MBC는 변함없이 김성주 캐스터, 안정환, 서형욱 해설위원의 목소리로 대한민국과 가나의 경기를 현장 생중계한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