츄, 이달의 소녀 제명·퇴출 "스태프에 폭언·갑질"(공식)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이달의 소녀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측이 츄를 퇴출했다고 밝혔다.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측은 25일 "츄를 이달의 소녀 멤버에서 제명하고 퇴출하기로 결의해 공지드린다"고 밝혔다.

이달의 소녀 츄 프로필 사진 [사진=꿈의 엔진]

소속사는 "최근 당시 스태프를 향한 츄의 폭언 등 갑질 관련 제보가 있어서 조사한 바 사실이 소명돼 당사가 책임을 지고 이달의 소녀에서 츄를 퇴출시키기로 결정했다"며 "이 사태로 인해 큰 상처를 입은 스태프에게 공식적으로 사과 드리고 그 마음을 위로하며 치료에 전념하실 수 있도록 향후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 설명했다.

이어 소속사는 "이달의 소녀를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신 팬분들에게 사과의 말씀과 끝까지 12명이 함께 자리를 지키지 못하게 된 점 가슴 깊이 용서 구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츄는 최근까지 소속사 이적 및 법적 대응설에 휘말려 왔다. 또 개인 회사 '주식회사 츄'를 설립했다는 설도 돌았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