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결혼지옥', 7살 딸 아동 학대로 신고당한 새아빠 "애정표현인데"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MBC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이 방송 최초 아동학대 신고 부부를 상담하면서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9일 방송된 MBC '오은영 리포트 - 결혼 지옥'이 수도권 가구 시청률 4.8%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예능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아이가 남편을 빼고 그린 가족 그림을 보는 장면에서는 순간 시청률이 6%까지 치솟으며 눈길을 모았다.

'오은영리포트-결혼지옥' 오은영 박사가 부부를 상담하고 있다.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
'오은영리포트-결혼지옥' 오은영 박사가 부부를 상담하고 있다.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

이날 방송에는 남편을 아동학대로 신고했다는 부부가 오은영 박사를 찾아왔다. 부부가 위태롭게 충돌하는 이유는 아내의 전혼 자녀인 딸아이에 대한 양육관 차이 때문. 아내가 아이의 새아빠인 남편을 아동학대로 신고했다는 말에 스튜디오는 충격에 빠졌다. 그러나 남편은 아직도 자신을 '삼촌'이라고 부르는 아내의 딸에게 진정한 아빠가 되어주고 싶다고 했다.

남편은 초혼이었고, 아내는 재혼이었다. 남편의 적극적인 구애로 살림을 합치게 됐지만, 남편과 아내 그리고 아내의 전혼 자녀인 7살 딸아이가 한 가족이 되기까지 양육관의 차이로 심각한 갈등을 겪기 시작한 것. 부부는 아이와 놀아주는 방식에서부터 극한 대립을 보였다. 남편은 아이가 너무 예뻐 꼭 끌어안고 똥침 찌르는 장난을 쳤고, 아이는 그게 싫다며 놓아달라고 외쳤다. 아내가 아이를 괴롭히지 말라고 말려도 봤지만, 남편은 아이를 사랑해서 하는 애정 표현이라며 아내의 의견을 인정하지 않았다.

아이가 그린 가족 그림에는 남편이 쏙 빠져있었고, 아이 또한 자신을 괴롭혀서 남편을 그리지 않았다고 털어놓았다. 그러자 남편은 자신의 애정 표현을 괴롭힘으로 느끼는 아이에게 서운한 감정을 감추지 못했다.

아이와 함께 간 옷가게에서도 이런 서운함은 터져 나왔다. 직원이 "아빠가 입은 옷이랑 잘 어울리나 보자"라고 하자 아이가 곧바로 "아빠 아니거든요"라고 외친 것. 그 장면을 스튜디오에서 다시 본 남편은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심지어 아내는 남편을 경찰청에 아동학대로 신고하기까지 했다. 아내는 신고 이유로 안경 사건을 꺼냈다. 아이가 놀다가 남편의 안경을 밟았는데, 화가 난 남편이 아이에게 욕을 하며 안경을 던졌다는 것. 아내는 남편의 폭력적인 행동을 확실히 예방하기 위해 처벌보다 아동학대 교육을 의무적으로 받게 하고 싶었기 때문이다. 오은영 박사도 부부간 대화로 풀리지 않는 아이 문제를 공권력의 힘을 빌려서라도 해결하고 싶었던 아내의 절실함을 이해한다며 두 부부를 다독였다.

아이 문제 외에도 부부의 갈등은 계속해서 터져 나왔다. 아내는 집에서 친구들과 집들이를 하던 중 남편이 자신의 말을 믿지 않는다며 불만을 토로했다. 자동 녹음된 전화 통화에서 아내가 코를 훌쩍이자 남편이 대뜸 "울었냐?"며 아내를 다그치기 시작한 것. 아내가 "운 게 아니다"라고 설명했지만 남편은 그 말을 절대 믿지 않고 집요하게 물고 늘어졌다. 아내는 이를 집착과 통제로 느꼈고, 결국 부부싸움으로 번지고 말았다. 오 박사는 아내가 울었다는 사실의 진위가 아니라 아내의 말을 믿어주지 않는 태도가 가장 중요한 부분이라고 지적했다. 하지만 오은영 박사는 상담 내내 지켜보니 남편의 외로움이 느껴진다며 남편의 성장 과정에 대해 물었다. 그러자 남편은 어린 시절 가족을 버리고 집을 나가버린 어머니에 대한 속마음을 털어놓았다. 이야기를 들은 오은영 박사는 이런 깊은 상처 때문에 남편의 마음속에 타인에 대한 불신이 생겼고, 사소한 것도 끊임없이 의심하는 경향이 있다고 분석했다.

그런 남편을 위해 오은영 박사는 "나는 나, 너는 너"라는 힐링리포트를 제시했다. 남편과 아내가 서로 다른 사람임을 이해하는 것에서부터 시작해야 한다는 것. 가장 먼저 의심과 추측을 중단할 것을 강조하면서 특별 제작한 의심 오답 노트를 건넸다. 오 박사는 남편의 마음속에 불안과 의심이 고개를 들 때마다 그 생각을 오답 노트에 기록하면 좀 더 객관적으로 상황을 보는 힘이 생길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결혼지옥', 7살 딸 아동 학대로 신고당한 새아빠 "애정표현인데"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