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더패뷸러스' 최민호 "온유·태민 반응無, 이젠 서운하지 않아"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최민호가 샤이니 멤버들을 비롯한 지인들의 반응을 전했다.

최민호는 27일 서울 종로구 소격동에 위치한 넷플릭스 시리즈 '더 패뷸러스'(감독 김정현) 인터뷰에서 "공개가 된 후 넷플릭스를 구독하고 있는 지인들이 '잘 보겠다'고 하면서 짓궂게 노출 장면을 찍어서 장난스럽게 보내더라"라고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그룹 샤이니 멤버이자 배우 최민호가 넷플릭스 시리즈 '더 패뷸러스'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넷플릭스]
그룹 샤이니 멤버이자 배우 최민호가 넷플릭스 시리즈 '더 패뷸러스'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넷플릭스]

이어 "키는 '감독님이 누구냐'라고 묻더라. 그래서 답을 했는데 아직 답변이 안 와서 답을 기다리고 있다"라고 샤이니 멤버 키의 반응을 언급했다.

하지만 다른 멤버인 온유, 태민의 연락은 아직 없다고. 그는 "모니터를 해주는 스타일이 아니다. 다 괜찮고 이해한다"라며 "저는 멤버들 모니터를 잘 하는 편인데, 옛날에는 (멤버들에게) 서운하기도 했다. 하지만 지금은 아무렇지도 않다. 저와 다른 성격이라서 그런 것에 서운한 감정이 이젠 없다"라고 쿨하게 말했다.

앞서 최민호는 제작발표회에서 채수빈과의 진한 스킨십 장면을 가까운 절친들이 안 봐줬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내비친 바 있다. 하지만 최민호는 "괜히 그 얘기를 한 것 같다. 오히려 그 장면만 여러 본 돌려보고 찍어서 보내주더라. 더욱 더 일을 크게 만든 것 같다"라고 하며 웃음 지었다.

지난 23일 공개된 '더 패뷸러스'는 패션(fashion)이라 쓰고 열정(passion)이라 읽는 패션계에 인생을 바친 청춘들의 꿈과 사랑, 우정을 그린 하이퍼리얼리즘 로맨스다.

최민호는 매사에 심드렁했지만 사랑과 꿈을 알아가면서 성장해가는 프리랜스 리터쳐 지우민 역을 맡아 채수빈, 이상운, 박희정 등과 연기 호흡을 맞췄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더패뷸러스' 최민호 "온유·태민 반응無, 이젠 서운하지 않아"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