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종합] 윤성, '불후의명곡' 찢었다…천상계 고음종결자 우승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가수 윤성이 '불후의 명곡' 우승을 차지했다.

28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의 '천상계 고음종결자' 특집에는 진주, 바다, 신영숙, 빅마마 박민혜, 윤성, 이보람 등 총 6인의 고음 디바가 출연했다.

윤성이 '불후의 명곡'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윤성이 '불후의 명곡'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이날 네 번째 주자로 박완규의 '천년의 사랑'을 열창한 윤성은 신영숙, 박민혜, 이보람을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무대에 오르기 전 윤성은 출연자들이 뽑은 견제 대상 1위로 선정된 바 있다. 그만큼 윤성의 실력이 대단하다는 의미.

윤성은 "처음에 록 음악한다고 했을 때 주위 남자 선배들이 '여자랑 밴드 안한다'고 하더라"라며 노력했지만 피드백이 없어 힘들었다"라고 지난 날을 떠올렸다.

이어 "밴드를 그만해야 하나 할 때 '싱어게인2'를 만났다"라며 "많은 분들이 응원하고 사랑해주셔서 그래서 꿈의 무대인 '불후의 명곡'까지 왔다. 로커 윤성의 파워풀한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라고 우승 각오를 다졌다.

괴물 보컬이라는 수식어에 맞게 윤성은 폭발적이고 파워풀한 보컬의 힘, 마라맛 고음을 보여주며 무대를 불가마로 만들었다. 이에 기립박수와 극찬이 쏟아졌고, 결국 윤성은 최고의 '천상계 고음종결자'에 등극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종합] 윤성, '불후의명곡' 찢었다…천상계 고음종결자 우승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