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박하선·이은지→문상훈, '듣고보니그럴싸' 장항준 사단 합류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듣고, 보니, 그럴싸'에 서현철, 박하선, 이은지, 문상훈 등이 출연한다.

JTBC '듣고, 보니, 그럴싸'(제작 스토리웹/ 이하 '그럴싸')는 장항준 감독과 '장항준 사단'이 라디오 드라마 형식으로 세간에 잘 알려지지 않은 그때 그 사건, 그 사람에 대한 이야기를 다루는 신개념 스토리텔링 프로그램. 드라마보다 더 극적인 실제 이야기를 라디오 드라마 형식으로 재구성, 1인칭 주인공 시점으로 사연을 소개하며 현장감을 극대화할 예정이다.

'듣고 보니 그럴싸'에 서현철, 박하선, 이은지. 문상훈, 김보민 등이 출연한다.  [사진=JTBC]
'듣고 보니 그럴싸'에 서현철, 박하선, 이은지. 문상훈, 김보민 등이 출연한다. [사진=JTBC]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는 보이는 라디오 극장 '그럴싸 극장'의 수장 장항준 감독이 심혈을 기울여 섭외한 '장항준 사단' 배우 서현철, 박하선과 코미디언 이은지, 유튜브 빠더너스의 프론트맨이자 배우 문상훈, 쓰복만으로 더 유명한 성대모사의 달인, 성우 김보민의 활약을 엿볼 수 있다.

김보민의 내레이션에서 이어지는 배우들의 연기, 긴장감을 자아내는 음향 효과와 장항준 감독의 연출이 어우러지면서 짧은 영상만으로도 몰입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여기에 말이 필요 없는 '천년줌' 오나라와 '국민 장손' 김남희가 '장항준 사단'에 힘을 실어주기 위해 특별출연을 예고했다. 예능부터 연기까지 다 되는 다재다능한 배우들이 만나 과연 어떤 드라마틱한 이야기로 시청자들을 전율케 할지 궁금해지고 있다.

자타공인 '토크 레전드' 서현철은 "극장에서는 배우들이 고통스러워야 관객들이 즐거운 법인데, 시청자분들이 매우 즐거워할 만한 판이다"라는 예사롭지 않은 설명으로 궁금증을 남겼다. 시트콤부터 스릴러까지 모든 장르를 소화해내는 '만능캐' 박하선은 "너무 새로워서 어딘가에 비슷한 프로그램이 있지 않을까 의심했는데 레퍼런스가 없더라. 하늘 아래 새로운 프로그램"이라고 덧붙였다.

능청맞은 연기로는 세계 1등이라는 '텐션의 퀸' 이은지는 "이 조합을 어떻게 생각했지? 이 멤버 정말 민트초코 같은 조합"이라며 '장항준 사단'의 라인업에 대한 감탄을 남겨 이들의 케미스트리를 더욱 기대케 했다. "상상 속 네버랜드의 입장권을 끊은 기분"이라는 부캐(부캐릭터) 마스터 문상훈과 "기획안 보고 노 개런티로 출연하고 싶을 정도로 꿈의 프로그램"이라고 답한 '쓰복만' 김보민의 멘트는 '그럴싸 극장'에 대한 상상력을 더욱 자극하고 있다.

'시대의 이야기꾼' 장항준 감독을 필두로 모인 '장항준 사단'은 방송 최초로 시도되는 라디오와 예능, 교양의 신선한 조합처럼 독특한 팀워크를 발휘할 예정. 실화를 바탕으로 한 밀도 높은 대본과 배우들의 열연은 '듣고 보니, 그럴싸'의 관전 포인트다.

'듣고, 보니, 그럴싸'는 오는 3월 15일 첫 방송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박하선·이은지→문상훈, '듣고보니그럴싸' 장항준 사단 합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