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강남母, "아들, 며느리 이상화 악처로 만들어...사실 여성스럽고 아기자기"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강남의 어머니가 며느리 이상화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7일 강남의 유튜브 채널에는 '유죄인간 이석훈 등장에 소녀가 되신 강남 어머니’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이석훈이 등장하자 강남의 어머니는 소녀팬 모드로 변했다. 이석훈은 "너무 아름다우시고 고상하시다"고 어머니에 대해 칭찬했고, 강남은 "서울에서 가장 가식적인 분이다"고 디스해 폭소를 자아냈다.

강남 [사진=유튜브]
강남 [사진=유튜브]

강남의 어머니는 "내가 한 가지 말하고 싶은 게 있다. 강남이 자기 와이프를 악처로 만들고 있다"고 폭로했다.

이어 "며느리가 진짜 아기자기하고 여성스러운 면이 많은데 쟤가 자꾸 못 먹게 한다고 하니까"라고 며느리 편을 들었다.

이에 강남은 "사실은 제가 지방간이 있다. 그래서 이상화가 못 먹게 한다"며 자신의 건강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2024 트레킹






alert

댓글 쓰기 제목 강남母, "아들, 며느리 이상화 악처로 만들어...사실 여성스럽고 아기자기"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