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길복순' 설경구 "한계 넘은 전도연, '너 아니면 못한다'" 찬사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전도연과 설경구가 '길복순'으로 오랜 만에 호흡한 소감을 밝혔다.

전도연은 21일 오전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서울에서 진행된 넷플릭스 영화 '길복순'(감독 변성현) 제작보고회에서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 '생일'에 이어 세 번째 호흡을 맞춘 설경구에 대해 "든든했다"라고 말했다.

배우 전도연이 2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넷플릭스 영화 '길복순'(감독 변성현)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배우 전도연이 2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넷플릭스 영화 '길복순'(감독 변성현)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어 "늘 항상 '산 같다'는 표현을 한다. 표현을 많이 하는 사람은 아닌데 옆에서 버티고 있는 것만으로도 든든하다"라며 "'길복순'에서는 훨씬 배려하고 기다려줬다"라고 전했다.

또 설경구는 "전도연은 전도연이다"라고 강조하며 "액션 장면을 옆에서 봤는데 한계를 넘으려고 하는 모습들이 정말 안쓰럽고 걱정이 됐다. 그런데 그 한계를 넘더라. 그래서 '전도연이구나' 했다. '니가 아니면 못한다'는 얘기를 했다"라고 전도연에게 찬사를 보냈다.

'길복순'은 청부살인업계의 전설적인 킬러 길복순이 회사와 재계약 직전, 죽거나 또는 죽이거나, 피할 수 없는 대결에 휘말리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액션 영화다.

'불한당', '킹메이커' 등 매 작품마다 스타일리시한 연출과 독보적인 캐릭터 서사, 탄탄한 스토리텔링으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변성현 감독이 청부살인업계의 살벌하면서도 흥미로운 이야기를 담아냈다.

전도연은 청부살인업계 최고의 회사 MK ent. 소속 A급 킬러이자 엄마인 길복순 역을 맡아 지금까지 본 적 없는 강렬 액션부터 감성 열연까지 완벽하게 소화내며 '여왕 전도연'의 명성을 다시 입증했다.

설경구는 길복순의 재능을 한 눈에 알아보고 그를 특A급 킬러로 만들어낸 MK ent. 대표 차민규 역을, 이솜은 이사 차민희 역을, 구교환은 능력은 A급이지만 어떤 이유에선지 인정받지 못하고 있는 킬러 한희성 역을, 김시아는 길복순의 딸 길재영 역을 맡았다.

액션, 서스펜스와 유머코드까지 놓치지 않은 복합장르적인 재미를 갖춘 '길복순'은 제73회 베를린 국제영화제 스페셜(Berlinale Special) 부문에 공식 초청되어 일찌감치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길복순'은 오는 31일 전 세계에 공개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길복순' 설경구 "한계 넘은 전도연, '너 아니면 못한다'" 찬사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