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송혜교·한소희, '자백의 대가' 출연 불발…제작사와 이견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송혜교 한소희 조합을 볼 수 없게 됐다.

17일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송혜교와 한소희는 제작사와의 이견으로 인해 출연을 논의 중이던 드라마 '자백의 대가'에 출연하지 않는 쪽으로 가닥을 잡았다. 연출을 제안 받은 심나연 PD 역시 합류하지 않는다.

송혜교 한소희가 '자백의 대가'에 출연하지 않을 전망이다. [사진=조이뉴스24 DB]
송혜교 한소희가 '자백의 대가'에 출연하지 않을 전망이다. [사진=조이뉴스24 DB]

이에 대해 송혜교의 소속사 UAA 관계자와 한소희의 소속사 9아토엔터테인먼트 측은 17일 조이뉴스24에 "출연 무산 관련해서는 아직 확인이 어렵다"라고 말했다.

'자백의 대가'는 살인사건을 둘러싼 두 여성의 핏빛 연대기를 담는 내용의 작품으로, 앞서 송혜교와 한소희가 주연으로 나설 것으로 알려져 큰 화제를 모았다.

긍정적으로 출연을 검토해왔던 송혜교와 한소희는 최근 SNS를 통해 서로에 대한 애정 어린 마음을 표현해왔다. 송혜교는 최근 한소희에게 커피차 선물을 했고, 한소희는 이에 크게 기뻐하며 화답의 게시글을 남기기도 했다. 이에 두 사람이 '자백의 대가'에 출연하는 것이 당연한 듯 여겨졌지만, 아쉽게도 다음을 기약하게 됐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송혜교·한소희, '자백의 대가' 출연 불발…제작사와 이견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