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택배기사' 송승헌 "김우빈, 다 갖춘 배우…시즌2 한다면 더 자주 보고파"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배우 송승헌이 '택배기사'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김우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송승헌은 18일 오후 서울 종로구 소격동의 한 카페에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택배기사' 인터뷰를 갖고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배우 송승헌이 넷플릭스 시리즈 '택배기사' 공개 기념 인터뷰를 진행,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넷플릭스 ]
배우 송승헌이 넷플릭스 시리즈 '택배기사' 공개 기념 인터뷰를 진행,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넷플릭스 ]

'택배기사'는 극심한 대기 오염으로 산소호흡기 없이는 살 수 없는 미래의 한반도, 전설의 택배기사 '5-8'(김우빈 분)과 난민 '사월'(강유석 분)이 새로운 세상을 지배하는 천명그룹에 맞서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송승헌은 산소를 무기로 세계를 지배하는 천명그룹의 후계자 류석 역으로 출연한다.

이날 송승헌은 김우빈과의 호흡에 대해 묻자 "다 갖춘 배우"라고 칭찬했다.

송승헌은 "조의석 감독님이 예전 '마스터' 때 (김)우빈이와 함께 했는데 너무 괜찮다고 했다. 누군가한테 칭찬 받기 쉽지 않다. 욕 안먹으면 다행이다"라며 김우빈에 대한 호기심이 생겼다고 털어놨다.

송승헌은 "(김)우빈이는 너무 친절하고 선배와 주변 스태프들에게 잘한다. 어린데 너무나 따뜻하고 어른스러운 면모가 있다. '감독님이 이야기 한 것이 이런건가' 싶을 정도로 너무 다 갖췄다"고 칭찬했다.

이어 "(김우빈이) 촬영 중간에 아팠던 이야기를 하면서 '너무 행복하다. 위험한 순간까지 갔는데, 지금 하루하루가 너무 좋다'고 했다. 너무나 다행이다. 정말 좋은 배우를 만난 것 같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송승헌은 '택배기사' 스토리 설정상 김우빈과 많은 분량을 함께 하지 못한 것을 언급하며 시즌2가 제작된다면 더 많이 함께 하고 싶다고도 했다.

그는 "엔딩에서 마주쳤다. 마지막에 잠깐 대면하고 (분량이 많지 않아) 아쉬움은 있었다"라며 "시즌2가 된다면 조금 더 자주 만나서 싸우고 그런 이야기가 담겨도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택배기사'는 현재 넷플릭스에서 방영 중이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택배기사' 송승헌 "김우빈, 다 갖춘 배우…시즌2 한다면 더 자주 보고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