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화란' 송중기→비비, 칸 뜨겁게 달군 케미…포토콜도 '열광'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송중기와 '화란' 팀이 칸을 뜨겁게 달궜다.

영화 '화란'은 지옥 같은 현실에서 벗어나고 싶은 소년 '연규'(홍사빈)가 조직의 중간 보스 '치건'(송중기)을 만나 위태로운 세계에 함께 하게 되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느와르 드라마다. 지난 5월 24일(현지시각) 제76회 칸 국제영화제 공식 상영을 통해 전 세계에 최초 공개됐다.

'화란' 송중기가 25일(현지시각) 제76회 칸 국제영화제 포토콜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
'화란' 송중기가 25일(현지시각) 제76회 칸 국제영화제 포토콜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

'화란' 송중기, 김창훈 감독, 김형서(비비), 홍사빈이 25일(현지시각) 제76회 칸 국제영화제 포토콜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
'화란' 송중기, 김창훈 감독, 김형서(비비), 홍사빈이 25일(현지시각) 제76회 칸 국제영화제 포토콜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

이어 25일 오전 11시 칸 국제영화제 공식 포토콜이 진행됐다. 밝은 표정으로 포토콜 현장에 나타난 김창훈 감독과 홍사빈, 송중기, 김형서(비비)는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하며 등장만으로 현지 언론의 열띤 반응을 이끌어냈다.

첫 장편 영화 연출작 '화란'으로 칸에 진출한 김창훈 감독은 뜨거운 취재 열기에 시종일관 환한 미소로 화답했다. 강렬하고 신선한 조합으로 주목받는 홍사빈, 송중기, 김형서는 칸 입성이 처음이라는 것을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여유로운 눈빛과 제스처로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포토콜 현장을 가득 메운 취재진들의 플래시 세례에 서로 눈을 마주치며 밝은 표정과 포즈를 보여준 배우들의 화기애애한 모습과 케미스트리는 큰 호응을 불러일으켰다.

'화란' 송중기, 김창훈 감독, 김형서(비비), 홍사빈이 25일(현지시각) 제76회 칸 국제영화제 포토콜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
'화란' 송중기, 김창훈 감독, 김형서(비비), 홍사빈이 25일(현지시각) 제76회 칸 국제영화제 포토콜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

'화란' 송중기가 25일(현지시각) 제76회 칸 국제영화제 포토콜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
'화란' 송중기가 25일(현지시각) 제76회 칸 국제영화제 포토콜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

'화란'은 올해 개봉 예정이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화란' 송중기→비비, 칸 뜨겁게 달군 케미…포토콜도 '열광'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