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민, 반가운 근황..."강산이 두번 바뀌어도 그대로"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전혜빈이 유민, 기은세와 함께 한 일상을 공유했다.

25일 전혜빈은 자신의 SNS에 유민, 기은세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천생연분'때 만나서 강산이 두번이나 바뀔 때까지 그대로인 유민 언니"라는 글을 달았다.

또 "우리 그간 열심히 잘 살아왔다고 서로 축하하며 가물거리는 추억속 이야기들도 육아의 나눔도 너무너무 기뻤던 오늘의 만남. 은세도 급 와주어 더 아쉬웠던 오늘이지만, 다시만나 한번 불 지릅시다"라고 덧붙였다.

전혜빈 유민 기은세 [사진=전혜빈 SNS]
전혜빈 유민 기은세 [사진=전혜빈 SNS]

공개된 사진에는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전혜빈, 기은세, 유민의 모습이 담겼다. 유민의 반가운 근황이 눈길을 끈다.

한편, 전혜빈은 최근 인테리어 소품샵을 오픈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