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유연석, '낭만닥터3' 센터장 강동주 컴백…"한석규 이기겠다" 선언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유연석이 강동주로 컴백했다.

3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3' 12회 말미 강동주(유연석 분)가 돌담병원으로 돌아왔다.

'낭만닥터 김사부3' 유연석이 강동주로 돌담병원에 컴백했다. [사진=킹콩 by 스타쉽]
'낭만닥터 김사부3' 유연석이 강동주로 돌담병원에 컴백했다. [사진=킹콩 by 스타쉽]

차진만(이경영 분)이 외상센터를 떠났지만, 박민국(김주헌 분)은 원하던 예산 결과를 얻진 못했다. 하지만 김사부(한석규 분)는 "전면전에는 전면전으로 나가면 된다. 눈에는 눈, 이에는 이"이라며 새로운 센터장에 "나보다 좀 더 센 놈"이 올 거라고 말했다.

그가 바로 강동주였다. 강동주는 서우진(안효섭 분)과 먼저 인사를 나눴고, 뒤이어 김사부와 "돌아왔다"라며 안부를 건넸다. 밝게 웃는 두 사람을 서우진이 묘한 표정으로 바라봤다.

이어 공개된 예고편에서 강동주는 "원칙대로, 거기서부터 시작"이라는 말과 함께 "뭐가 되고 싶은 거냐"라고 묻는 김사부에게 "사부님을 좀 이겨볼까 한다"라고 대답했다. 또 서우진과의 갈등도 그려질 것으로 보여 긴장감을 더했다.

이에 유연석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유연석의 현장 스틸컷과 함께 "기억해, 강동주가 돌아온 230603..모난돌 강동주 그 자체로 '낭만닥터 김사부3'에 컴백한 배우 유연석. 다음 주 본격적인 동주의 활약,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