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최귀화, 미모의 아내 공개 "무명시절, 아내가 알바...연기 계속하라고"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최귀화가 미모의 아내를 공개했다.

9일 방송된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아내를 위해 요리를 하는 최귀화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최귀화는 아내를 '내무부장관'이라 부른다며 "집사람 입장에서는 애를 넷 키우는 것과 마찬가지다. 매일 고맙다"고 말했다.

신상출시 편스토랑 [사진=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 [사진=KBS2]

긴 무명시절을 지나 온 최귀화는 "힘들었던 시기도 분명히 있었지만 그럴 때마다 집사람이 불평 한 번 없이 아르바이트도 하고, 위로되는 말도 많이 해줬다. 저보다 어른 같다"고 아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최귀화는 "한 번도 (연기를) 그만두라고 한 적이 없다. 오히려 제가 '그만 할까?' 했는데 '안 된다' 했다. 우리 집사람 안 만났으면 제대로 밥벌이 하고 살았을까 싶다"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