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에스파 "칸 영화제 16억 목걸이? 원래라면 60억 목걸이였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에스파가 칸 영화제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힌다.

10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미니앨범 3집 'MY WORLD'로 컴백해 국내는 물론 글로벌 차트까지 휩쓸며 매운맛 신드롬을 일으킨 에스파가 출연한다.

'아는 형님' 에스파 관련 이미지 [사진=JTBC ]
'아는 형님' 에스파 관련 이미지 [사진=JTBC ]

이날 에스파는 케이팝 그룹 최초로 칸 국제 영화제에 참석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풀어내 눈길을 끈다. 먼저 칸 레드카펫에서 16억 원대의 목걸이를 차고 등장해 화제를 모은 카리나는 "사실 원래 차기로 했던 목걸이는 60억 원대였다. 그런데 전날 누군가 해당 목걸이를 구매해 그 대신 착용한 목걸이다"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한다.

이어 닝닝도 "내가 입었던 V사 드레스는 전 세계 아티스트 중 내가 최초로 입었다"고 밝히며 글로벌 인기를 실감케 할 뿐만 아니라, "드레스가 너무 무거워 스태프분들이 도와주셔야 이동을 할 수 있었다. 넘어지기도 했다"고 말해 모두를 아찔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에스파의 칸 영화제 참석 비하인드 스토리는 10일(토) 저녁 8시 50분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에스파 "칸 영화제 16억 목걸이? 원래라면 60억 목걸이였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