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30일' 강하늘x정소민, 동반기억상실 코믹 케미…10월3일 개봉 확정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강하늘, 정소민 주연 '30일'이 10월 관객들을 만난다.

영화 '30일'은 드디어 D-30, 서로의 찌질함과 똘기를 견디다 못해 마침내 완벽하게 남남이 되기 직전 동반기억상실증에 걸려버린 '정열'(강하늘)과 '나라'(정소민)의 코미디.

'30일' 강하늘이 정열로 변신했다. [사진=㈜마인드마크]
'30일' 강하늘이 정열로 변신했다. [사진=㈜마인드마크]

'30일' 정소민의 티저 포스터가 공개됐다. [사진=㈜마인드마크]
'30일' 정소민의 티저 포스터가 공개됐다. [사진=㈜마인드마크]

공개된 '30일'의 티저 포스터 2종은 캐릭터들의 은은한 광기가 뿜어져 나오는 독특한 콘셉트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지성과 외모 그리고 찌질함까지 타고난 '정열'과 능력과 커리어뿐 아니라 똘기까지 타고난 '나라', 두 사람이 '행복까지 D-30', '자유까지 D-30'이라는 카피와 함께 허공을 바라보며 미소 짓는 모습은 이들이 간절하게 기다리는 D-30일에 대한 호기심을 더한다.

함께 공개된 티저 예고편은 역대급 코믹 케미로 재회한 강하늘, 정소민을 담아내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영화 같은 첫 만남을 가졌던 '정열'과 '나라'의 심장 터질 듯한 이야기로 시작하는 것도 잠시, 180도 달라진 두 사람의 분위기가 이어지며 반전이 시작된다.

서로를 잡아먹기 바쁜 유치함으로 똘똘 뭉친 말들을 뿜어냄과 동시에 '이건 피 터지는 이야기야'라는 카피가 더해지며 웃음을 자아낸다. 이어 갑작스럽게 일어난 교통사고로 완벽하게 남남이 되기 직전 동반기억상실증에 걸린 '정열', '나라'의 모습 위로 더해진 '이건 웃음 터지는 이야기야'라는 카피는 기억도 로맨스도 날리고 웃음만 남긴 이들이 보여줄 예측불가한 스토리와 코믹 케미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한 영상 말미에서 살인 미소를 보이는 '정열'과 놀란 '나라'가 공개돼 마지막까지 웃음을 안기며 올 추석 제대로 터지는 코미디 영화의 탄생을 예고한다.

'30일'은 10월 3일 개봉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30일' 강하늘x정소민, 동반기억상실 코믹 케미…10월3일 개봉 확정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