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김진원 감독 "강훈, '너의 시간속으로' 오디션 첫 대사에 바로 러브콜"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김진원 감독이 강훈과의 첫 만남을 전했다.

김진원 감독은 4일 오전 서울 중구 앰배서더 서울 풀만에서 진행된 넷플릭스 시리즈 '너의 시간 속으로'(연출 김진원, 극본 최효비/원작 '상견니') 제작발표회에서 강훈에 대해 "지금은 라이징한 스타이고 각광받는 예능인이지만, 2년 전엔 신인이라 오디션에서 처음 만났다"라고 말했다.

배우 강훈이 넷플릭스 시리즈 '너의 시간 속으로'(감독 김진원/ 원작 '상견니')에서 열연을 펼치고 있다. [사진=넷플릭스]
배우 강훈이 넷플릭스 시리즈 '너의 시간 속으로'(감독 김진원/ 원작 '상견니')에서 열연을 펼치고 있다. [사진=넷플릭스]

이어 "제가 상대역 대사를 읽었는데 순간적으로 '어?' 하는 생각에 주변을 봤다. 작가님은 눈에 하트가 켜졌다. 스태프들도 이 사람이라는 생각을 했더라"라며 "오디션에서 대본을 다 읽고 나서 그 자리에서 '괜찮다면 인규 역할을 맡아달라'고 했다"라고 전했다.

이에 강훈은 "감독님이 결정을 저에게 넘겨야겠다고 하시면서 '고민하고 선택해달라'고 하셨다"라며 "그런 적은 처음이라서 기분이 너무 좋았다. 바로 앞에서는 고민하는 척을 했지만, 회사에는 엘리베이터 앞에서 바로 하겠다고 말했다"라고 고백했다.

'너의 시간 속으로'는 1년 전 세상을 떠난 남자친구를 그리워하던 준희(전여빈 분)가 운명처럼 1998년으로 타임슬립해 남자친구와 똑같이 생긴 시헌(안효섭 분)과 친구 인규(강훈 분)를 만나고 겪게 되는 미스터리 로맨스 넷플릭스 시리즈다.

'그냥 사랑하는 사이',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로 섬세한 연출을 보여준 김진원 감독의 첫 넷플릭스 시리즈로, 가가연과 허광한, 시백우 주연의 대만 청춘 로맨스 드라마 '상견니'를 원작으로 한다.

어느 시간대에서든 설렘을 유발하는 안효섭과 독보적인 캐릭터 소화력으로 1인 2역 연기를 완벽하게 완성한 전여빈, 그리고 세밀한 감정 표현으로 삼각관계의 균형을 맞춘 강훈의 앙상블로 더욱 깊은 몰입감을 자아낸다.

'너의 시간 속으로'는 오는 9월 8일 전 세계 공개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김진원 감독 "강훈, '너의 시간속으로' 오디션 첫 대사에 바로 러브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