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정우연, 김히어라·이아진 '성희롱 논란' 수습…"오해, 불쾌감 NO"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뮤지컬 배우 정우연이 김히어라와 이아진에 성희롱을 당했다는 논란이 일자 당시 상황을 설명하고 사태 수습에 나섰다.

7일 정우연은 자신의 SNS에 "이번 일로 심려하신 많은 분들께 일에 대한 오해가 깊어지는거 같아 이렇게 글을 쓰게 됐다"라며 해당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배우 정우연이 김히어라 관련 논란에 직접 해명했다. [사진=정우연 인스타그램]
배우 정우연이 김히어라 관련 논란에 직접 해명했다. [사진=정우연 인스타그램]

정우연은 "당시 해당 라이 브방송 도중에 '무물'의 질문을 확인할 수 있다는 댓글을 봤고, 그 기능으로 창을 열어서 내가 받은 모든 무물들이 공개적으로 보여지게 됐다"라고 말했다. 당시 공개된 질문은 실시간으로 받은 게 아니라 방송을 켜기 전 들어온 질문이라고도 덧붙였다.

정우연은 "그 당시 서로 (이아진, 김히어라와) 관련 대화를 많이 나눴기에 대화의 연장에서 온 것이라 생각했다. 그에 대한 불쾌감을 느끼지 않았다. 이것이 저를 공격하기 위한 질문이 아니었다는 말씀드리고 싶다"고 이아진과 김히어라를 감쌌다.

이어 "당시에 이러한 질문이 공개적으로 보여졌다는걸 알았다면 함께 보고 계시던 분들께 빠르게 말씀을 드렸을텐데, 내가 이것을 인지하지 못하여 일을 크게 만든 것 같아 책임감을 느낀다"라며 "해당 배우들과도 이야기를 나누었고 오해 없으시길 하는 바람"이라고 했다.

이아진 역시 같은 날 자신의 SNS를 통해 해당 질문이 나오게 된 상황을 설명했다.

이아진은 "2021년 결혼을 앞둔 동료 B씨를 축하하기 위해 지인들과 모인 자리에서 동료 A씨(정우연)의 자녀계획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 적이 있다"라며 "그 대화를 나누고 며칠 후 정우연이 무물 기능을 이용했다. 작성자만 보낸 질문을 확인할 수 있는 줄 알았기에 정우연에게 2024년에 임신을 예정하고 있냐는 질문 하나를 남겼다. 그에 대해 정우연의 답변을 개인 연락으로 받았다"라고 해명했다.

충분히 오해의 소지가 있다고 생각한다는 이아진은 "상처 주려는 목적이 아니었다. 공개적으로 이야기를 꺼내려는 의도도 없었다"라며 "앞으로 더욱 신중하게 행동하겠다"라고 전했다.

이번 해프닝은 김히어라의 '학폭 의혹' 제기로 그에 대한 관심이 집중된 가운데 나온 것이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배우 김히어라와 이아진, 동료 여배우 성희롱 사건'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2021년 정우연의 라이브 방송 중 익명의 네티즌 2명이 "임신 언제 할 거냐", "임신 내년에 하는 거냐", "임신 2024년 예정이냐"라며 질문을 했고, 시청자들이 해당 네티즌 2명을 신고했다는 것. 이후 이들은 이아진과 김히어라였다며, 두 사람의 행실을 지적했다. 이같은 논란이 불거지자 당사자들이 직접 나서며 사태를 수습했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정우연, 김히어라·이아진 '성희롱 논란' 수습…"오해, 불쾌감 NO"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