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우당탕탕 패밀리' 임나영, 일일극 첫 도전 "많이 성장하고파"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우당탕탕 패밀리' 임나영이 첫 일일극에 도전한 소감을 전했다.

18일 오전 진행된 KBS 1TV 새 일일드라마 '우당탕탕 패밀리'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임나영은 "작가지망생 강선주 역을 맡았다"라면서 "첫 일일극 도전"이라고 밝혔다.

우당탕탕 패밀리 임나영 [사진=KBS]
우당탕탕 패밀리 임나영 [사진=KBS]

이어 "대사를 열심히 외우고 캐릭터도 열심히 분석하는 등 부지런히 준비했다"라면서 "이번 작품을 통해 많이 성장하고 싶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우당탕탕 패밀리'(연출 김성근 , 극본 문영훈, 제작 몬스터유니온, 아센디오)는 30년 전 웬수로 헤어진 부부가 자식들 사랑으로 인해 사돈 관계로 다시 만나면서 오래된 갈등과 반목을 씻고 진정한 가족으로 거듭나는 명랑 코믹 가족극. 남상지, 이도겸, 강다빈, 이효나 등이 출연한다.

18일 오후 8시30분 첫방송.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우당탕탕 패밀리' 임나영, 일일극 첫 도전 "많이 성장하고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