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데블스플랜' 이혜성 "정신과 의사·구급차 상주, 도대체 어느 정도길래"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데블스 플랜' 이혜성이 관전포인트를 공개했다.

18일 서울 중구 장충동 앰버서더 서울풀만호텔에서 넷플릭스 새 예능 '데블스 플랜'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정종연PD, 하석진 조연우 이혜성 이시원 서동주 박경림 김동재 기욤 궤도 곽준빈(곽튜브)가 참석했다.

이혜성 [사진=SM C&C]
이혜성 [사진=SM C&C]

이날 출연진들이 공개한 관전포인트는 무엇일까. 하석진은 "멈춰가면서 볼 수 있다. 출연자들과 함께 룰을 이해하며 볼 수 있다. 우리 입장에서 봐 달라"고 말했고, 곽준빈은 "착한 얼굴을 하신 분들이 악마가 되어가는 과정을 볼 수 있다. 어떤 인간이 가장 악마 같아지는지 봐달라"고 말했다. 박경림은 "어떤 것도 예상하지 않아야 한다. 재밌을거라 생각하지도 말고 봐 달라. 깜짝 놀랄 것"이라 밝혔다.

이혜성은 "선악의 프레임이 완전히 깨질 것이다. 게임 난이도에 대해 말하자면, 현장에서 항상 구급차, 구급대원, 정신과 의사까지 상주하고 있었다. 도대체 어느 정도길래 정신과 의사가 상주하고 있는지 궁금하지 않나. 그럼 꼭 봐 달라"고 말했고, 궤도는 "감옥에 집중해 달라. 거기서 많은 사람들이 무너진다"고 말해 충격을 안겼다.

넷플릭스 새 예능 '데블스 플랜'은 변호사, 의사, 과학 유튜버, 프로 게이머, 배우 등 다양한 직업군의 12인의 플레이어가 7일간 합숙하며 최고의 브레인을 가리는 두뇌 서바이벌 게임 예능이다.

한편 '데블스 플랜'은 26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세계 공개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데블스플랜' 이혜성 "정신과 의사·구급차 상주, 도대체 어느 정도길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