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회장님네' 김혜자 "이병헌, 내가 엄마 역이라니 올 게 왔다고"...김혜정 "악을 물었더라"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김혜자가 이병헌에 대해 언급했다.

18일 방송된 tvN STORY '회장님네 사람들'에는 김혜자가 출연했다.

이날 김혜정은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에 대해 말을 꺼냈고, "연기를 묵묵하게 하셔서 더 진한 감동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회장님네 사람들 [사진=tvN]
회장님네 사람들 [사진=tvN]

이에 김혜자는 극 중 아들이었던 이병헌을 언급하며 "잘하고, 열심히 한다, 작품만 생각한다"고 칭찬했다.

김혜정은 "이병헌 씨는 악을 물었더라, 선생님들이 너무 열연을 하니까"라고 말했고, 김혜자가 "귀엽더라, 내가 엄마라고 그래서 '올 것이 왔다'고 그랬대"라며 웃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회장님네' 김혜자 "이병헌, 내가 엄마 역이라니 올 게 왔다고"...김혜정 "악을 물었더라"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