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아침마당' 김수철 "가수 떠날 생각으로 낸 고별 앨범, 뒤늦게 대히트"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아침마당' 김수철이 솔로 1집 히트 배경을 밝혔다.

19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화요초대석'에서는 작은 거인 김수철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아침마당' 김수철 방송 화면 갈무리 [사진=KBS]
'아침마당' 김수철 방송 화면 갈무리 [사진=KBS]

이날 김수철은 가수 은퇴를 생각하고 낸 고별 앨범인 솔로 1집이 대 히트를 거두게 된 사연을 공개했다.

김수철은 "대학교 내내 음악을 취미로 했다. 부모님이 계속 가수의 길을 반대하셔서 대학 졸업한 뒤 다시 공부해서 행정학과로 다시 재입학했다. 그 때 레코드 회사에서 제안이 많아서 그동안 해 온 시끄러운 음악이 아닌 조용한 음악 작곡한 걸 소장용으로 냈다"고 말했다.

이어 김수철은 "앨범을 냈을 땐 망해서 창고에 들어가 있었다. 그러다가 뒤늦게 히트 친 것이다. '못다 핀 꽃 한 송이' '별리' '내일' '왜 모르시나' 등이 들어가 있는 앨범이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아침마당' 김수철 "가수 떠날 생각으로 낸 고별 앨범, 뒤늦게 대히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