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회장님네' 최불암 "故 정주영, '전원일기' 오랜 팬...출연할 뻔 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최불암이 故 정주영 회장과의 인연을 밝혔다.

25일 방송된 tvN STORY '회장님네 사람들’에서는 오랜만에 재회한 김혜자, 최불암이 회포를 나누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최불암은 故 정주영 회장과의 일화를 밝히며 "농사를 지어본 적이 없는 나에게 지게를 제대로 메는 방법을 알려준 사람"이라고 말했다.

회장님네 사람들 [사진=tvN]
회장님네 사람들 [사진=tvN]

이어 "정 회장이 나한테 '당신은 지게도 못 쓰면서 어떻게 농사 프로그램에 회장 역할로 나오냐'고 했다. 이후 지게를 목의 힘으로 지는 법을 알려줬다"고 덧붙였다.

최불암은 "정 회장이 ‘전원일기’의 오랜 팬이었다. 드라마에 출연할 뻔 했지만 임원진들의 만류로 결국 나오지 못했다"며 "그 분이 농촌을 살리고 싶어 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회장님네' 최불암 "故 정주영, '전원일기' 오랜 팬...출연할 뻔 했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