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강동원 효과 通한 '천박사', 닷새간 117만명 봤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배우 강동원이 이끄는 영화 '천박사 퇴마 연구소: 설경의 비밀'이 100만 관중을 돌파하며 박스오피스 1위를 이어가고 있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천박사 퇴마 연구소'는 1일 22만9천709명 관객을 모으며 누적 관객수 117만3천954명을 기록했다.

'천박사 퇴마 연구소: 설경의 비밀'이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사진=CJ ENM]
'천박사 퇴마 연구소: 설경의 비밀'이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사진=CJ ENM]

추석 연휴 첫날인 9월 28일 하루동안 19만 관객을 동원하며 가파른 흥행 상승 곡선을 그린 '천박사 퇴마 연구소: 설경의 비밀'은 30일까지 3일 간 77만 관객을 동원했다.

그리고 개봉 5일째인 10월 1일 오전 8시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또한 동시기 개봉작 중 가장 높은 좌석 판매율을 기록하며 올 추석 최강자로 자리매김했다.

이로써 추석 대목을 겨냥한 텐트폴 영화 중 가장 먼저 100만 관객 고지를 넘어선 데 이어 개봉 이후 쭉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는 등 순항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천박사 퇴마 연구소: 설경의 비밀'은 귀신을 믿지 않지만 귀신 같은 통찰력을 지닌 가짜 퇴마사 '천박사'(강동원)가 지금껏 경험해본 적 없는 강력한 사건을 의뢰받으며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강동원과 허준호, 이동휘, 이솜, 박소이, 김종수 등이 출연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강동원 효과 通한 '천박사', 닷새간 117만명 봤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