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아는형님' 최지우 "3살 딸, 내 직업 몰라...그래도 내가 공주같이 예쁘다고"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최지우가 육아 근황을 전했다.

11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최지우, 피오, 하다인이 출연했다.

이날 최지우는 3살된 딸에 대해 언급하며 "아직 영상을 본 적 없어서 엄마가 어떤 사람인지 모른다"고 말했다.

아는 형님 [사진=JTBC]
아는 형님 [사진=JTBC]

이어 "예능보다 육아가 훨씬 힘들다. 애 키우면서 너무 예쁜데 욱하는 모습이 나올 때가 있다. 난 내가 굉장히 괜찮은 사람인 줄 알았는데 애 행동에 따라 화낼 때가 있다. 밤에 후회한다. 나란 인간이 정말 인성이 후지구나 한다"고 육아 근황을 전했다.

멤버들은 "아이가 예쁠 땐 언제냐"고 물었고, 최지우는 "'엄마는 멋진 사람이야'라고 이런 얘기를 할 때다. 딸이 말을 잘한다. '엄마는 정말 멋진 사람이야. 공주같이 예뻐'라고 한다"고 자랑했다.

이에 서장훈은 "애들도 다 보는 눈이 있다"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아는형님' 최지우 "3살 딸, 내 직업 몰라...그래도 내가 공주같이 예쁘다고"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