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YG 신인' 베이비몬스터, 日멤버 아사 공개…독보적 아우라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YG 신인 걸그룹 베이비몬스터가 정식 데뷔를 앞두고 아사의 개인 티저를 최초 공개해 글로벌 팬들로부터 폭발적 호응을 끌어냈다.

YG엔터테인먼트는 15일 공식 블로그에 'BABYMONSTER - VISUAL FILM | ASA', 'BABYMONSTER - VISUAL PHOTO | ASA'를 순차 게재했다. 첫 주자였던 치키타에 이어 아사의 압도적인 비주얼이 보는 이의 마음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베이비몬스터 아사 콘셉트 포토 [사진=YG엔터테인먼트]
베이비몬스터 아사 콘셉트 포토 [사진=YG엔터테인먼트]

아사는 별다른 움직임 없이 매혹적인 눈빛과 당당한 자태만으로 분위기를 압도했다. 레드와 블랙이 선명히 대비되는 의상에 헤드셋을 매치해 시크한 매력을 가득 뿜어냈고, 특유의 스타일리시한 제스처와 남다른 표현력은 몰입감을 선사하며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아직 비주얼 외 데뷔곡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는 여전히 베일에 싸여있다. 다만 심플하면서도 세련된 무드의 로고, 스포티한 의상, 연이어 등장한 화이트 공간 등을 두고 음악팬들 사이 다양한 추측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이들이 어떠한 콘셉트의 음악으로 신선한 충격을 안길지 기대가 모아진다.

일본 출신 멤버인 아사는 17살 나이에도 YG의 힙합 계보를 이을 독보적인 여성 래퍼로서 음악팬들의 기대를 한몸에 받아 왔다. 속도감 있는 래핑, 감각적인 음색, 센스 있는 퍼포먼스까지 모두 갖춘 데다 작사·작곡 능력도 탁월해 차세대 '올라운더'로 호평 받았다.

한편 베이비몬스터는 YG가 블랙핑크 이후 약 7년 만에 발표하는 걸그룹이다. 한국, 태국, 일본 등의 다국적 구성에 보컬·댄스·랩·비주얼 역량이 수준급이라 K팝을 뒤흔들 '괴물 신예'로서 주목받고 있다.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는 데뷔 전임에도 319만 명, 누적 조회수는 4억 5000만을 넘어섰다.

마침내 이들은 오는 11월 27일 데뷔를 확정하고 글로벌 음악 시장에 힘찬 첫 걸음을 내딛는다. 'YG 아이덴티티'가 녹아든 강렬한 힙합 장르곡이 예고됐고, 베이비몬스터의 화려한 등장을 알릴 뮤직비디오는 5일 간의 촬영으로 높은 완성도를 예감케 해 음악팬들의 관심이 쏠린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YG 신인' 베이비몬스터, 日멤버 아사 공개…독보적 아우라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