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박진영 "컴백 노래 듣자마자 김완선 생각, 흔쾌히 승낙 감동"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박진영(J.Y. Park)이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 신곡 'Changed Man'(체인지드 맨)을 최초 공개했다.

박진영은 20일 오후 6시 새 디지털 싱글 'Changed Man'과 동명의 타이틀곡을 발표하고 1년여 만에 컴백한다. 그는 정식 발매를 앞두고 선미가 스페셜 DJ로 나선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깜짝 출격해 끈끈한 사제 케미스트리를 빛냈다.

박진영 'Changed Man' 온라인 커버 [사진=JYP엔터테인먼트]
박진영 'Changed Man' 온라인 커버 [사진=JYP엔터테인먼트]

먼저 선미는 박진영이 프로듀싱 중인 KBS2 '골든걸스'를 이야기하며 "어떻게 멤버를 모을 생각을 하셨는지 궁금하다"고 물었고 박진영은 "음악적으로 80년대의 보컬리스트들의 목소리를 듣고 싶었다. 80년대 음악을 향한 갈증이 커지던 중 (박)미경이 누나와 밥을 먹고 오는 길에 미경이 누나가 노래를 살짝 불렀는데 '아! 이거다!' 싶었고 파워풀한 목소리 넷을 합치면 어떨지 궁금했다. 특히 (동시간대 진행한) 드라마 MBC '연인'이 끝났으니 '골든걸스' 잘 부탁드린다"며 애교 섞인 당부를 잊지 않았다.

이날 라디오 생방송의 백미는 오후 6시 음원 발매에 앞서 이뤄진 'Changed Man' 최초 공개. 신곡을 들은 청취자들은 "역시 JYP다. 노래가 찰떡이고, 그루브가 남다르다", "전주부터 엉덩이 들썩들썩하게 만든다. 발바닥 비비게 만드는 노래", "벌써 귓가에 들리는 중독성"이라며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또한 "아날로그와 디지털 문화의 장점이 공존하는 시대. 앞으로 80년대의 예술적인 풍부함을 이길 수 있는 시대는 없을 것 같다"며 신곡의 배경인 80년대에 흠뻑 빠진 이유에 대해 설명을 더했다.

게다가 '레전드 댄싱킹' 박진영과 '원조 댄싱퀸' 김완선의 역대급 만남으로 기대를 모은 컬래버레이션 비하인드도 공개돼 듣는 이들을 흥미롭게 했다. "KBS '젊음의 행진'이라는 프로그램에 전속 댄스팀 '짝꿍들'이 있었다. 이분들이 추던 춤을 재즈댄스라 하는데, 신곡 안무를 안무가와 함께 짜는데 '짝꿍들'이 췄던 재즈 댄스가 주를 이뤘다. 함께 할 댄서를 찾아야 하는데 김완선씨가 생각났다. 곡을 들으시기도 전에 해주시겠다고 승낙하셨고 즐거운 마음으로 연습에 임해주셨다. 예전에도 지금도 톱스타인데 사람을 정말 편하게 해주셔서 감동 받았다"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또한 "올해 마지막 이틀간 콘서트를 한다. 제 모든 곡들을 80년대 스타일 반주로 바꿨고, 또 윤수일 '황홀한 고백', 나미 '인디안 인형처럼', 도시아이들 '달빛 창가에서', 박남정 '널 그리며', 이치현과 벗님들 '집시여인' 등 80년대 히트곡이 제 곡과 매시업이 되어서 오프닝부터 '이게 '젊음의 행진'인가?' 싶으실거다"며 연말 단독 콘서트를 향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방송을 마치며 박진영은 "11월 20일에 가수 박진영으로 돌아온다. 제 음악을 아껴주시는 분들 정말 감사하다. 여러분들 덕에 일 년에 두 달이라도 가수로 활동한다. 지금부터 12월 말까지 우리 함께 즐겨보자"며 애정 가득한 컴백 소감을 밝혔다.

박진영은 다채로운 컴백 활동을 펼치며 유쾌한 에너지를 발산하고 있다. 최근 유튜브 채널 '뱀집'에서 뱀뱀을 향한 특별한 애정을 드러냈고 '피식대학', '슈카월드' 라이브 등에 출연해 방송 콘셉트에 걸맞은 입담을 선사했다. 또 20일 오후 10시부터 방영되는 KBS Cool FM '데이식스의 키스 더 라디오'에 출연해 DJ를 맡고 있는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밴드 DAY6(데이식스) Young K(영케이)와 청취자들의 밤을 '흥'나게 만들 예정이다.

숏폼 댄스 챌린지로 K팝 가요계에 1980년대 댄스 열풍을 소환한다. 지난해 'Groove Back'(그루브 백) 챌린지와 'JYP WORLD RPD(Random Play Dance) TOUR 2022'로 전 세계에 특별한 그루브를 선사한 박진영은 트와이스 지효,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아이엔, NiziU(니쥬) 마야, 백아연, 뱀뱀, 전태풍, 인기 유튜브 채널 '피식대학' 이용주, 정재형, 김민수 등과 함께한 신곡 챌린지를 선보이고 'Changed Man'의 매력을 널리 알린다.

신곡 'Changed Man'은 박진영이 가장 사랑하는 80년대 감성을 녹여낸 신스팝 장르로 음악, 춤, 패션, 뮤비까지 모든 요소에서 그 시절 정취를 가득 느낄 수 있다. 신곡과 함께 공개될 뮤직비디오는 박진영과 김완선의 환상적 퍼포먼스를 만날 수 있는 것은 물론 '두 슈퍼스타가 사랑에 빠졌다가 스캔들로 헤어지고 현재 다시 마주하는 상황'을 그려낸 스토리로 보는 재미를 더한다. 앞서 공개된 뮤비 티저에서는 80년대의 가요 프로그램 무대를 떠올리게 하는 두 사람의 페어 안무와 묘한 기류의 인터뷰, 1980년대와 2020년대를 오고 가는 설정이 담겨 완편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컴백에 이어 오는 12월 30일과 31일에는 타이틀부터 80년대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단독 콘서트 '80's Night'(에이티스 나이트)를 개최하고 핫한 분위기를 이어간다. 매해 연말 단독 공연을 통해 팬들과 한 해의 마지막을 함께해 온 박진영이 올해도 관객과 만나 80년대 흥겨운 감성을 나눈다.

80년대를 향한 진심에서 출발해 시청자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는 KBS2 '골든걸스'에서의 활약도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국내 최정상 보컬리스트 인순이, 박미경, 신효범, 이은미 4인으로 이뤄진 걸그룹 결성 프로젝트 속 박진영은 퍼포머의 매력을 십분 높이는 선곡 능력, 다수의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도맡아 해온 심사위원의 노련함이 돋보이는 원 포인트 레슨 실력, 누나들의 의지를 북돋우는 애교까지 프로듀서로서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중이다.

한편 현역으로 늘 최고의 스테이지를 꾸미는 '리빙 레전드' 박진영의 본업 컴백작 'Changed Man'은 11월 20일 오후 6시 정식 발매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박진영 "컴백 노래 듣자마자 김완선 생각, 흔쾌히 승낙 감동"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