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김보형·베이빌론, 업타운 新객원멤버 합류…12월 1일 컴백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레전드 힙합 R&B 그룹 업타운의 마지막 멤버가 공개됐다.

21일 티캐스크이엔티는 "가수 베이빌론(Babylon)이 업타운의 객원 멤버로 합류했다"고 밝혔다.

업타운 콘셉트 포토 [사진=티캐스크엔터테인먼트]
업타운 콘셉트 포토 [사진=티캐스크엔터테인먼트]

2015년 싱글 앨범 'PRAY(프레이)'로 데뷔한 베이빌론은 감성 알앤비 장르의 곡을 선보이며 두각을 드러냈다. 이후 지코의 'Boys And Girls(보이즈 앤 걸스)' 피처링에 참여하며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고, 박재범, 이효리, 팔로알토, 더콰이엇 등과 협업하며 뮤지션들이 함께 작업하고 싶은 뮤지션으로 손꼽혔다.

베이빌론은 앞서 1990년대, 2000년대를 기반으로 한 알앤비, 소울, 재즈, 발라드 등 다양한 장르의 곡을 담은 정규앨범 'EGO 90'S(에고 90's)'를 발매하며 옛 감성을 선사한 바 있다. 특히 베이빌론은 업타운의 '내안의 그대'를 임정희와 함께 색다른 느낌으로 재해석했으며, 원년 멤버 정연준이 프로듀싱한 '소중한 건'을 수록하는 등 업타운과의 인연을 이어왔다.

이로써 업타운은 원년 멤버 정연준을 주축으로, 윤미래와 제시를 잇는 3대 여성 보컬 루비(Ru.B, 김보형) 및 객원 멤버 베이빌론이 합류해 13년 만에 재탄생했다.

티캐스크이엔티는 "베이빌론의 트렌디한 알앤비 보컬이 업타운의 음악적 색깔과 잘 맞았다"라며 "힙합과 알앤비신에서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 베이빌론이 업타운에서도 보컬을 담당하며 활약할 예정이다. 또 정연준과 루비(Ru.B)라는 이름으로 새 출발을 하게 된 김보형, 베이빌론이 보여줄 업타운의 새로운 음악에도 많이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업타운은 오는 12월 1일 정오 25주년 베스트 앨범을 발매하며 컴백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김보형·베이빌론, 업타운 新객원멤버 합류…12월 1일 컴백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