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강철부대3' HID, '헬기 동원' 결승 1차전…UDT·707 어느팀과 대결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강철부대3' HID가 UDT와 707 중 4강전에서 승리한 부대와 마지막 격전을 벌인다.

21일 밤 10시 30분 방송하는 ENA·채널A '강철부대3' 10회에서는 결승에 먼저 안착한 HID와 4강전 '300kg 보급 행군'에서 승리한 부대가 결승전에서 만나, 헬기까지 동원된 역대급 스케일의 결승 1차전이 공개된다.

강철부대3 [사진=ENA·채널A]
강철부대3 [사진=ENA·채널A]

HID는 이른 새벽, 결승전 장소로 향하는 차 안에서 어떤 부대가 결승에 올라올지 예상했다. 우선 이동규는 "체력적인 거여서 UDT가 유리할 것 같다"라고 했고, 고야융 역시 "UDT가 이겼을 것 같은데 707이 올라오면 좋겠다. 개인적으로 707이 상대하기가 편할 것 같다"고 여유만만하게 말한다. 반면 강민호 팀장은 "본미션을 모두 깔끔하게 (이기고) 올라온 707의 저력을 무시할 수 없다"라고 707의 승리 가능성을 언급한다.

잠시 후, HID는 인천의 한 헬기장에 도착한다. 이를 본 MC 김성주-김희철-김동현-윤두준-츄는 "이제 헬기까지 동원되는 거냐?"며 놀란다. 이후, 결승에 오른 마지막 부대가 등장한다.

최영재 마스터는 "결승 1차전 미션은 통합 기동 사격이며 권총, 소총, 그리고 저격 소총까지 총 3라운드에 걸친 실탄 사격 미션"이라고 설명한다. 이어 "대한민국 방송 사상, 처음으로 선보이는 표적과 대결 방식"이라고 강조한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강철부대3' HID, '헬기 동원' 결승 1차전…UDT·707 어느팀과 대결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