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스걸파2' 아이키 "Mnet, 날 너무 사랑하는 듯…부담감 有"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2' 마스터들이 출연 소감을 밝혔다.

21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Mnet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2'(이하 '스걸파2')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황성호 PD, 정경욱 PD, 리아킴 바다 아이키 커스틴 가비 펑키와이가 참석했다.

훅(HOOK) 아이키가 2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Mnet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2'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훅(HOOK) 아이키가 2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Mnet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2'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스걸파2'는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 댄스신을 뒤엎을 10대 댄서 발굴 여정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Mnet의 메가 IP 흥행 계보를 잇는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스걸파1'은 방영 당시 비드라마 TV화제성 1위, 순간 최고 시청률 3.9%를 기록하며 호성적을 기록했다.

'스걸파2' 마스터 군단으로는 '스우파1', '스우파2'를 빛낸 원밀리언 리아킴 이유정 하리무, 베베 바다 러셔 태터, 훅 아이키 성지연 오드, 잼 리퍼블릭 커스틴 라트리스 오드리, 라치카 가비 리안 시미즈, 마네퀸 펑키와이 레드릭 왁씨 윤지가 이름을 올렸다.

가비는 "'스우파2'를 너무 재밌게 본 입장으로서 시즌1, 2가 모여 뭔가를 한다는 게 색다르다. 시즌2 마스터들을 보며 배울 점이 많았고 새로웠다"며 "아이들을 많이 가르쳐본 입장으로서 새로운 아이들을 보는 게 즐겁다. 더 잘하는 친구들이 많아졌다"고 말했다.

리아킴은 "'스우파1', '스걸파1'를 재밌게 봐서 저길 나가면 마스터로서 좋은 역할 할 수 있을까 생각도 했다. '스걸파2' 하면서 조금 마음이 편해졌고, 한편으로는 친구들을 성장시켜야 한다는 무게감이 있었다. 최선을 다해 하고 있다. 줄 수 있는 모든 걸 긁어서 주고 있다"고 말했고, 펑키와이는 "'스우파1' 멤버들과 해서 든든하다. 원래 '스걸파1'를 해보셨던 분들이라 보고 배운 게 있다. 시즌1, 2 케미스트리를 재밌게 볼 수 있을 것"이라 출연 소감을 밝혔다.

바다는 "'스우파1' 리더들과 함께 해서 기쁘고 재밌게 촬영 중이다. '스우파2'에서 플레이어였다면 이번엔 멘토 역할인데, 다들 탄탄한 실력을 가지고 있어서 그 실력에 맞게 나 역시 마스터로서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고, 아이키는 "엠넷이 나를 정말 사랑하는구나 느꼈다. 그래서 나도 너무 사랑한다. '스우파1'를 하면서 많은 걸 경험하고 내 모습을 보며 후회한 적도 있고 추억이 되기도 한다. 이번에 함께 하면서 부담감이 없진 않았다. 하지만 아이들을 생각했을 때, 많은 경험을 가지고 있으면 가르쳐줄 게 많지 않을까 생각했다. 그래서 가비와 나오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스걸파2'는 21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스걸파2' 아이키 "Mnet, 날 너무 사랑하는 듯…부담감 有"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