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스걸파2' PD "보이 댄서 버전? 춤만큼은 女가 더 열정적"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2' 제작진이 보이 댄서 버전 론칭 가능성을 언급했다.

21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Mnet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2'(이하 '스걸파2')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황성호 PD, 정경욱 PD, 리아킴 바다 아이키 커스틴 가비 펑키와이가 참석했다.

(왼쪽부터)정경욱 PD-댄서 리아킴-바다-아이키-커스틴-가비-펑키와이-황성호 PD가 2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Mnet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2'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왼쪽부터)정경욱 PD-댄서 리아킴-바다-아이키-커스틴-가비-펑키와이-황성호 PD가 2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Mnet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2'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스걸파2'는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 댄스신을 뒤엎을 10대 댄서 발굴 여정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Mnet의 메가 IP 흥행 계보를 잇는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스걸파1'은 방영 당시 비드라마 TV화제성 1위, 순간 최고 시청률 3.9%를 기록하며 호성적을 기록했다.

'스걸파1'는 방영 당시 일부 크루가 춤 외의 것으로 상대를 조롱하고 비하하는 촌극이 빚어져 논란이 된 바 있다. 이와 관련, 황성호PD는 "'스걸파' 이번 시즌에는 건전한 경쟁을 위해 구성상 팀 내에서 화합할 수 있는 걸 중심에 뒀다. 상대방을 춤 외에 다른 걸로 견제하는 일은 없을 것 같다. 오히려 춤 때문에 벌어지는 일들이 많아질 것이다"고 답했다.

남자 10대 버전 프로그램의 제작 가능성에 대해 황PD는 "내가 파악하고 알기로는 남자 10대 친구들이 춤을 잘 추지만, 춤에 관해서 만큼은 여자 친구들이 더 열정적이고 활발하게 하고 있다. 이전에 '뚝딱이의 역습'을 연출했는데, 90% 이상이 여성 분들이었다. 춤에 대한 관심이 남성보다 여성들이 많았다. 10대 남자 친구들도 충분히 생각해볼 만한 기획이다. 계속 고민해서 발전시켜보겠다"고 답했다.

'스걸파2' 마스터 군단으로는 '스우파1', '스우파2'를 빛낸 원밀리언 리아킴 이유정 하리무, 베베 바다 러셔 태터, 훅 아이키 성지연 오드, 잼 리퍼블릭 커스틴 라트리스 오드리, 라치카 가비 리안 시미즈, 마네퀸 펑키와이 레드릭 왁씨 윤지가 이름을 올렸다.

한편 '스걸파2'는 21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스걸파2' PD "보이 댄서 버전? 춤만큼은 女가 더 열정적"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