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청룡영화상] '잠' 정유미, 여우주연상 "김혜수 덕분, 나의 영원한 미스김"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정유미가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디.

24일 오후 여의도 KBS홀에서 제44회 청룡영화상이 개최됐다. 김혜수와 유연석이 6년 연속 MC 호흡을 맞췄으며, KBS2를 통해 생중계됐다. 특히 30년 청룡영화상을 이끈 김혜수는 이번 시상식을 끝으로 MC 자리를 내려놓는다.

정유미가 청룡영화상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정유미가 청룡영화상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이날 정유미는 '잠'으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떨리고 감사하다"라고 운을 뗀 정유미는 "영화 '잠'을 극장에서 봐주신 관객분들, 응원해주신 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시나리오를 주신 유재선 감독님, 현장에서 많이 배웠고 너무 감사했고 좋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제가 이 상을 받다니 영광이다. 스태프들과 나누고 싶다"라며 "마지막으로 고백을 하자면, 저에겐 '영원한 미스김'인 김혜수 선배님. 10년 전에 선배님 만나지 않았다면 배우 일을 계속했을지 모르겠다. 이 자리에 있을 수 있는 건 선배님 덕분이다"라고 전했다.

김혜수와 정유미는 KBS 드라마 '직장의 신'을 함께 했다. 정유미는 "앞으로도 항상 응원하고 지금까지 너무 수고하셨고 언제 어디서든 아름답게 계셔주시길 바란다. 선배님과 이 상 나누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청룡영화상] '잠' 정유미, 여우주연상 "김혜수 덕분, 나의 영원한 미스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