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윤석열, 신년 대담 7일 KBS 방송…'김건희 명품백 논란' 언급할까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4일 KBS와 신년 대담을 진행했다. 녹화분은 설연휴를 앞둔 7일 오후 방영될 전망이다.

4일 대통령실 대변인실은 윤 대통령이 이날 오후 용산에서 KBS와 신년 대담을 사전 녹화했다고 밝혔다. 대담은 KBS 박장범 앵커가 맡았으며, 약 2시간가량 녹화가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경기 성남 판교제2테크노밸리 기업지원허브에서 상생의 디지털, 국민권익 보호 주제로 열린 일곱 번째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에서 관련 영상을 시청하고 있다. 2024.01.30. [사진=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경기 성남 판교제2테크노밸리 기업지원허브에서 상생의 디지털, 국민권익 보호 주제로 열린 일곱 번째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에서 관련 영상을 시청하고 있다. 2024.01.30. [사진=대통령실]

윤 대통령은 이날 대담에서 김건희 여사의 명품 가방 수수 논란 등을 직접 언급했을 것으로 보인다. 제2부속실 설치, 특별감찰관 등 재발 방지를 위한 제도 개선 메시지도 있을 전망이다.

앞서 대통령실은 쌍특검법(대장동 50억 클럽 의혹 특검법·도이치모터스 특검법)과 김 여사 명품가방 논란에 대해 각각 "총선용 여론조작 악법" "함정취재"라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윤 대통령이 KBS 신년 대담을 진행함에 따라 출입 기자들을 상대로 한 신년 기자회견은 사실상 무산된 것으로 여겨진다.

윤 대통령은 지난 2022년 8월 17일 취임 100일 기자회견을 한 뒤 약 1년 6개월 동안 기자회견을 하지 않았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2024 트레킹






alert

댓글 쓰기 제목 윤석열, 신년 대담 7일 KBS 방송…'김건희 명품백 논란' 언급할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