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국립자연휴양림, 유지보수전담반 운영 '예산 절감·재능기부' 효과


휴양림 시설 보수·독거노인 주택 보수 등 사회적 가치 실현 앞장서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시너지 효과.'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2024년 국립자연휴양림 유지보수전담반 발대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고 27일 밝혔다.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유지보수전담반은 전기, 건축, 굴삭기 등 관련 자격증 소지자 또는 실무 경험이 있는 직원 199명이 모여 자발적으로 구성한 조직이다. 유지보수전담반은 올해 기준 9년 차를 맞았다.

지금까지 전국 45개 휴양림 내 노후 시설물 1103건을 직접 보수해 예산 31억원을 절감했다. 올해는 자체 인력과 휴양림 장비를 적극 활용하여 약 1억원 상당 예산을 절감할 계획이다.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은관리소는 27일 2024년 국립자연휴양림 유지보수전담반 발대식을 열었다. [사진=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산림청]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은관리소는 27일 2024년 국립자연휴양림 유지보수전담반 발대식을 열었다. [사진=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산림청]

유지보수전담반은 활동 초기부터 휴양림 인근 마을 독거노인과 사회적 약자의 주택을 보수하는 등 재능기부를 계속해왔다. 최근 5년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로 활동이 주춤했다. 그러나 올해는 재능기부 활동을 더욱 활발히 진행해 지역주민과 소통하고 공직사회 내 봉사활동 문화를 정착할 예정이다.

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은 "국립자연휴양림은 올해도 유지보수전담반 활동을 통해 더욱 편안하고 안전한 휴양환경을 조성한다"며 "아울러 지역사회와 사회적 약자를 위한 재능기부를 늘려 사회적 가치 실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가 2024년 국립자연휴양림 유지보수전담반 발대식을 27일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앞으로 재능기부 활동을 더욱 활발히 진행할 계획을 밝혔다. [사진=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가 2024년 국립자연휴양림 유지보수전담반 발대식을 27일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앞으로 재능기부 활동을 더욱 활발히 진행할 계획을 밝혔다. [사진=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산림청]

/류한준 기자(hantae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국립자연휴양림, 유지보수전담반 운영 '예산 절감·재능기부' 효과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