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아빠하고 나하고' 배아현 "父 뒷모습만 봐도 가슴 아파" 눈물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미스트롯3' 진선미가 '아빠하고 나하고'를 통해 예능 신고식을 치른다.

3일 방송될 TV CHOSUN '아빠하고 나하고'에서는 '미스트롯3' 진선미 정서주, 배아현, 오유진이 출격한다.

眞 정서주는 "아빠가 전현무 선배님을 많이 닮았다"라며 '전현무 닮은꼴' 아빠 사진을 인증했다. 이에 전현무는 "아빠가 호남형이시겠다"라는 '근자감' 발언에 이어, "이제 웬만한 아빠들은 저를 닮았다"라며 '셀프 디스'를 오간다.

'아빠하고 나하고'에 '미스트롯3' 진선미 정서주, 배아현, 오유진이 출연한다. [사진=KBS ]
'아빠하고 나하고'에 '미스트롯3' 진선미 정서주, 배아현, 오유진이 출연한다. [사진=KBS ]

美 오유진은 바쁜 엄마를 대신해 옆을 지켜주었던 외할머니에 대해 "엄마와도 같은 존재"라며 고마운 마음을 고백했다. 그러면서 "할머니 손에 자라 예의가 없다는 얘기를 안 듣게 하려고 하셨다. 통금 시간이 있고, 공부도 열심히 해야 하고, 예의 바르게 행동해야 한다고 강조하셨다"고 엄격했던 외할머니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한편, '아빠'라는 이름만으로도 눈물을 펑펑 쏟은 善 배아현은 급기야 "말 좀 그만 시켜달라"고 요청했다. 배아현은 "아빠가 남들이 꺼려하는 일을 하시며 지금까지의 활동 자금을 지원해 주셨다"며, "뒷모습만 봐도 가슴이 아프다"라고 눈물의 고백을 털어놓았다.

3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2024 트레킹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아빠하고 나하고' 배아현 "父 뒷모습만 봐도 가슴 아파" 눈물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