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종합] 테디·태양 합류 '아이랜드2', 시즌1 엔하이픈 넘을 걸그룹 나올까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아이랜드2'가 더블랙레이블 테디와 태양의 지원사격 속 '세상에 없는 걸그룹'을 선보인다.

12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 D동에서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2(I-LAND2): N/a'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태양, 24, VVN, 모니카, 리정, 김신영 PD, 이창규 PD가 참석했다.

가수 태양, 프로듀서 24, VVN, 댄서 모니카, 리정, 김신영 PD, 이창규 PD가 12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 D동에서 열린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2(I-LAND2): N/a'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Mnet]
가수 태양, 프로듀서 24, VVN, 댄서 모니카, 리정, 김신영 PD, 이창규 PD가 12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 D동에서 열린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2(I-LAND2): N/a'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Mnet]

'아이랜드2 : N/a'는 Mnet만의 차별화된 포맷을 기반으로 한 신선한 기획과 프로듀싱 노하우, 프로듀서 테디가 만나 선보이는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태양은 "서바이벌 프로그램 메인 프로듀서로 참여하게 돼 설레고 떨린다. 많은 꿈을 가진 친구들에게 좋은 조언을 하고 싶어서 부담이 되기도 한다. 잘 부탁드린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모니카는 "뜻깊은 자리에 함께 해 영광"이라 말했고 리정은 "친구들이 더 즐겁게 춤을 출 수 있도록 열심히 돕겠다"고 밝혔다.

AI 기술을 접목한 공식 캐릭터 나수리가 지원자 24인과 아이메이트의 연결점이 돼 보는 이들이 세계관에 더욱 몰입할 수 있게 한다. 프로그램의 부제 'N/a'는 예측 불가능한 다양성을 뜻하는 'N'과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a'의 만남을 뜻하며 이를 입증하는 지원자 24인이 데뷔의 꿈을 품고 아이랜드에 입성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가수 태양, 프로듀서 24, VVN이 12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 D동에서 열린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2(I-LAND2): N/a'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Mnet]
가수 태양, 프로듀서 24, VVN이 12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 D동에서 열린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2(I-LAND2): N/a'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Mnet]

이창규 PD는 관전 포인트를 묻는 질문에 "프로그램 중반부부터 글로벌 팬덤 선택이 시작된다. 최종 데뷔조 구성에 큰 역할을 하게 된다. 팬들과 정서적 교류를 잇는 캐릭터 나수리가 세계관에 반영됐다"고 답했다.

배우 송강이 스토리텔러 참여를 알린 데 이어 메인 프로듀서 태양, 뮤직 프로듀서 24(투애니포)·VVN(비비엔), 퍼포먼스 디렉터 모니카·리정이 합류해 실력파 프로듀서 및 디렉터 조합을 완성했다. 특히 더블랙레이블 수장 테디가 참여해 음악 퀄리티를 높인다.

김신영 PD는 "대세 배우 송강이 '아이랜드2' 세계관을 이끌어간다. 시청자와 지원자를 이끌어가는 중요한 역할이다. 파이널 생방송 MC는 진행된 바 없다. 섭외 중이다"고 답했다.

가수 태양, 프로듀서 24, VVN, 댄서 모니카, 리정이 12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 D동에서 열린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2(I-LAND2): N/a'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Mnet]
가수 태양, 프로듀서 24, VVN, 댄서 모니카, 리정이 12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 D동에서 열린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2(I-LAND2): N/a'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Mnet]

이어 태양은 "새로운 걸그룹을 만드는 참신한 기획에 참여해 멋진 걸그룹 탄생을 볼 수 있어서 영광이다. 엠넷과 더블랙레이블의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트렌드를 이끌 걸그룹을 만드는 일이 흥미롭다. 메인 프로듀서로 참여하는 만큼 가수로서 17년째 활동하며 겪었던 경험, 생각들을 통해 이 아이들이 가져야 할 가수로서 정체성이나 인성에 대해 조언해주겠다. 그런 모습들이 친구들에게 잘 전달되길 바란다. 멋진 아티스트로 만들어보고 싶다"고 메인 프로듀서 참여 포부를 전했다.

특히 태양은 빅뱅 데뷔 당시 서바이벌을 통해 데뷔 준비 과정이 모두 공개된 만큼 참가자들에게 큰 공감을 하고 있다고. 태양은 "나 역시 데뷔 이전에 서바이벌을 통해 세상에 내 모습이 공개됐다. 이 친구들도 꿈을 향해 열정 다하는 모습을 보여줄테니 응원해줬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프로듀서 24는 "그동안 볼 수 없는 새로운 색깔을 가진 걸그룹을 만들고 싶다. 24인 지원자 중 잠재력이 월등한 이들이 많다. 잠재력이 실력으로 향상될 수 있게 도와주는 게 우리 역할이다"고 말했고, VVN은 "내가 만들고 있는 노래와 당시 제안이 너무 잘 맞아 떨어졌다. 고민 없이 바로 출연하겠다고 했다"고 출연 계기를 밝혔다.

모니카는 안무를 가르치며 가지는 주안점을 묻는 질문에 "테크닉, 장악력이 필요하다. 연습 중에 무의식 중 나와야 하는 표현력이나 찰나의 순간을 끄집어 내야 한다"고 말했고, 이어 리정은 "시그널송 안무를 제작하며 친구들의 마음가짐을 담고 싶어서 신발끈을 묶는 제스처를 넣어 비장함을 더했다. 요령 있게 춤 추는 법을 알려주고 싶다. 무궁무진한 포텐셜을 가지고 있는 지원자들이라 보는 재미가 클 것"이라 답했다.

댄서 모니카, 리정, 이창규 PD가 12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 D동에서 열린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2(I-LAND2): N/a'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Mnet]
댄서 모니카, 리정, 이창규 PD가 12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 D동에서 열린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2(I-LAND2): N/a'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Mnet]

이날 김신영 PD는 최근 불거진 안전 불감 논란을 의식한 듯 '아이랜드2' 참가자들이 안전한 곳에서 촬영을 진행 중이라고 강조했다. 김 PD는 "안전하고 체계적 환경에서 참여할 수 있도록, 이 곳에서 아이코닉한 걸그룹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했다. 전문 영양사가 제공하는 식단, 주기적 공기질 측정, 화재 경보 및 대응 시스템, 보안 시스템, 정신과 전문의의 주기적 상담 등 안전장치가 있다. 뿐만 아니라 촬영장 안에는 마음수리함이 있어 사소한 내용이라도 무기명으로 제작진에게 하고 싶은 말을 할 수 있는 통로가 있다"고 어린 출연진을 배려하며 문제 없이 촬영이 진행되고 있다 밝혔다.

이어 김신영 PD는 "데뷔의 꿈을 향해 나아가는 동안 촬영에 온전히 몰입할 수 있게 안전한 시설을 만드는 것이다. 실제로 제작진과 친밀한 관계를 만들어 함께 프로그램을 만들어 나가는 느낌을 주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답했다.

가수 태양이 12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 D동에서 열린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2(I-LAND2): N/a'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Mnet]
가수 태양이 12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 D동에서 열린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2(I-LAND2): N/a'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Mnet]

최근 '아이랜드2' 한 참가자의 학교폭력 의혹이 제기되면서 Mnet의 일반인 검증 시스템에 대한 질문도 이어졌다. 지난달 25일 한 온라인 게시판에는 '아이랜드2' 학폭 피해자입니다'라는 제목으로 참가자 A씨가 글쓴이에게 '더럽고 못생겼다'는 폭언을 했고, 이로 인해 글쓴이가 정신병원에 다녔다는 주장이 나와 논란을 빚었다.

김신영 PD는 "본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지원자는 출연 확정 전 본인과 학부모와 이와 관련한 문제 있는지 확인하는 절차 거쳤다. 학교폭력위원회 회부, 생활기록부 검토 등 사전 검증 절차를 마쳤다. 문제 없다고 판단했다. 물론 학교폭력은 용인돼선 안된다. 향후 이런 일이 추가로 발생할 경우 사실 관계 확인하고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고 답했다.

'아이랜드2'를 통해 결성된 걸그룹은 해외 활동에도 집중하며 글로벌 역량을 키워간다. 김신영 PD는 "글로벌 역량은 당연히 염두에 두고 있다. 그래서 글로벌 오디션을 진행했다. 준비가 돼 있는 친구들을 선정했다. 이 프로그램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성장하고 배워갈 수 있다고 생각한다. 데뷔조는 KCON을 비롯한 해외 무대에서 활약하길 바란다. 그렇게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답했다.

가수 태양, 프로듀서 24, VVN, 댄서 모니카, 리정이 12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 D동에서 열린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2(I-LAND2): N/a'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Mnet]
가수 태양, 프로듀서 24, VVN, 댄서 모니카, 리정이 12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 D동에서 열린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랜드2(I-LAND2): N/a'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Mnet]

또 태양은 데뷔를 앞둔 참가자들에게 '인성'의 중요성을 재차 강조했다. 태양은 "아이돌이라는 위치는 사랑을 받는 만큼 높은 잣대와 많은 요구를 받게 된다. 그걸 감당할 수 있는, 좋은 마음가짐이나 태도가 필수적이다. 실력과 인성 중요하지만 모든 걸 감당할 수 있는 가수가 되겠다는 포부가 있어야 한다. 나 역시 친구들에게 그런 마음가짐을 갖추고 있는지 질문을 한다. 그걸 선명하게 보지 못한다면 선명하게 바라보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아들이 아이돌을 하겠다면 추천하겠냐는 질문이 이어지자 "참가자들이 꿈을 향해 멋진 도전 하는 걸 보면 자랑스럽지만 가슴이 많이 아프다. 어린 나이에 서바이벌을 통해 세상을 너무 빨리 알게 되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프로그램에 대해서만 말씀드리고 싶다. 아들에 대해서는 노코멘트 하겠다"고 선을 그었다.

마지막으로 김신영 PD는 "세상에 없던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탄생하는 아이돌 그룹을 만들고자 한다. 다양한 요소와 컬래버레이션한다. 더블랙과 Mnet, CJ ENM, 프로듀서들과의 컬래버레이션을 보는 재미가 있을 것이다"고 강조했다.

한편 걸그룹 데뷔 프로젝트 '아이랜드2 : N/a'는 오는 4월 18일 목요일 밤 8시 50분 Mnet에서 첫 방송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종합] 테디·태양 합류 '아이랜드2', 시즌1 엔하이픈 넘을 걸그룹 나올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