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데이식스 원필, 콘서트 중 눈물 "날 울리는 관객들 노래, 너무 예쁘다" 오열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밴드 데이식스 원필이 콘서트 도중 오열했다.

14일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밴드 데이식스 단독 콘서트 'DAY6 CONCERT '가 개최됐다. 4월 12일부터 14일까지 사흘간 진행된 이번 공연은 데이식스 전원이 군 공백기를 마친 뒤 선보이는 첫 콘서트다.

밴드 데이식스 원필이 14일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단독 콘서트 'DAY6 CONCERT '에서 무대를 펼치고 있다.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이날 원필은 'HAPPY' 무대를 선보이던 중 노래를 잇지 못하고 갑자기 눈물을 쏟았다. 'HAPPY'는 밝은 멜로디와 달리 힘든 상황에 놓인 화자의 슬픈 마음이 절절하게 담긴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갑자기 눈물을 쏟은 원필은 "여기 있는 사람들 때문에 그렇다"며 "목 놓아서 부르는 관객들의 모습이 너무 예뻤다"며 눈물을 닦았다.

이에 영케이는 "그럼 한 번 더 보시라"며 재차 'HAPPY'를 연주했고, 그제서야 원필은 웃으면서 건반을 연주했다. 이후 원필은 "개운하다. 다들 너무 사랑한다. 날 울리게 만드는 사람들이다"고 말했다.

원필은 "'해피'라는 노래가 딱 이 감정 같다. 슬픔이 아닌데 진짜 벅차서 슬픈 느낌이 있다. 우리 다 너무 잘 살아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Congratulations'부터 직접 만든 곡으로 디스코그래피를 차곡차곡 쌓아 올린 DAY6는 마음을 두드리는 감성 음악으로 리스너들과 깊은 공감대를 형성했다. 2023년 12월 크리스마스 콘서트 이후 약 4개월 만에 열리는 이번 콘서트에서 네 멤버는 봄 내음이 물씬 느껴지는 세트리스트를 손수 구성하고 팬들에게 행복한 봄기운을 전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데이식스 원필, 콘서트 중 눈물 "날 울리는 관객들 노래, 너무 예쁘다" 오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