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60회 백상예술대상] '잠', 각본상 수상 "故이선균·정유미에 감사"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잠' 유재선 감독이 각본상을 수상했다.

제60회 백상예술대상이 7일 오후 5시 서울 강남구 코엑스 D홀에서 진행됐다. 사회는 신동엽, 수지, 박보검이 맡았다.

배우 이선균, 정유미, 유재선 감독이 18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잠' 언론시사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곽영래 기자]
배우 이선균, 정유미, 유재선 감독이 18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잠' 언론시사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곽영래 기자]

이날 각본상은 '잠'의 유재선 감독에게 돌아갔다. 미국 일정 조율을 못해 불참한 유재선 감독을 대신해 대리수상을 하게 된 프로듀서는 유재선 감독에게 미리 받은 수상 소감을 전했다.

유재선 감독은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에게 감사하다"라며 "멋진 연기로 설득력을 불어넣은 정유미, 이선균 배우에게 감사하다. 귀한 상을 주셔서 감사드린다. 재미있는 각본을 쓰기 위해 최선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올해 백상예술대상 심사 대상은 2023년 4월 1일부터 2024년 3월 31일까지 지상파·종편·케이블·OTT·웹에서 제공된 콘텐트(최소 4부작 이상·연작의 경우 심사일 기준 3분의 1 이상 방송된 작품), 같은 시기 국내에서 공개한 한국 장편영화 및 공연한 연극이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60회 백상예술대상] '잠', 각본상 수상 "故이선균·정유미에 감사"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