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셀럽s픽] "여름아 부탁해" 맥주&하이볼 롯데 홈 구장 사직구장 명물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고품격 엔터테인먼트 경제지 '조이뉴스24'와 인플루언서 미디어 마케팅 플랫폼 '셀러뷰'가 손잡고 '셀럽s픽' 코너를 선보입니다. '셀럽s픽'은 연예, 스포츠 전·현직 스타와 관계자들이 추천하는 전국의 맛집, 멋집을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고물가 상승과 경기 침체로 위기에 직면한 소상공인 자영업자들을 응원하고,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하는 '맛있는' 시간을 선물합니다. [편집자]

일교차는 아직 큰 편이지만 낮 기온만 놓고 보면 어느새 여름이 한 발 더 다가온 느낌이다. 무더운 여름철을 보내는 방법 중 하나는 야구장을 찾는 일이다.

시원한 맥주 한 잔을 들이키며 자신이 응원하는 팀의 경기를 지켜보는 건 '피서' 중 하나로 꼽힌다. 특히 '구도' 부산을 연고지로 두고 있는 롯데 자이언츠도 다가올 여름을 기다리고 있다.

구단은 홈 구장인 사직구장을 찾는 팬들이 좀 더 즐겁게 경기를 즐기기 위한 방안을 오프시즌 동안 고민했다. 그리고 결과물이 올 시즌 개막과 함께 찾아왔다.

롯데 자이언츠 홈 구장인 사직구장에서 명물 메뉴로 자리잡고 있는 동래라거. [사진=류한준 기자]
롯데 자이언츠 홈 구장인 사직구장에서 명물 메뉴로 자리잡고 있는 동래라거. [사진=류한준 기자]

구단과 사직구장이 자랑하는 먹거리와 식음료 메뉴로 자리잡고 있는 '동래라거'와 '동래하이볼'이다. 동래라거는 지난 시즌 첫 선을 보였다.

그런데 올 시즌 새 단장했다. 구장 안 부스를 늘렸고 매장 인테리어와 디자인도 바꾸었고 지난해 없던 안주도 추가했다.

동래라거 매장은 사직구장 3층 뿐 아니라 2층에서도 만날 수 있다. 1루측에 마련됐다. 조영우 구단 홍보팀 매니저는 "구장을 찾는 팬들에게 최대한 브랜드(동래)를 알리기 위해 로고와 디자인을 모두 변경했다"고 설명했다.

롯데 자이언츠 홈 구장인 사직구장 3층 1루쪽에 자리한 동래라거 매장(왼쪽). 바로 옆은 맥주와 어울리는 안주인 닭강정을 판매하는 매장이다. 지난 8일 열린 한화 이글스와 홈 경기에 앞서 판매를 준비 중인 매장 전경. [사진=류한준 기자]
롯데 자이언츠 홈 구장인 사직구장 3층 1루쪽에 자리한 동래라거 매장(왼쪽). 바로 옆은 맥주와 어울리는 안주인 닭강정을 판매하는 매장이다. 지난 8일 열린 한화 이글스와 홈 경기에 앞서 판매를 준비 중인 매장 전경. [사진=류한준 기자]

조 매니저는 현재 맡고 있는 업무는 아니지만 동래라거와 동래하이볼에 대해 좀 더 신경이 쓰인다. 구장 사업팀 소속으로 일할 때 관련 기획과 입점 등을 포함한 전 과정에 동료 선, 후배, 동기들과 함께 참여해서다. 그는 "맛은 보장한다"고 말했다.

동래라거는 지난 시즌 같은 기간과 견줘 판매가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팬들의 반응도 좋다. 구장에서 만난 한 팬은 "캔 맥주를 구입한 뒤 야구장에 올 때도 있지만 동래라거를 마셔본 뒤에는 주로 매장을 이용한다"고 얘기했다.

동래라거는 목넘김이 좋다. 탄산도 충분히 함유해 있어 청량감을 더한다. 본격적으로 더위가 시작되면 동래라거를 사직구장에서 찾는 팬들도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올 시즌 롯데 자이언츠 홈 구장인 사직구장 내 식음료 매장에서 새롭게 선보이고 있는 동래하이볼 메뉴인 자몽(왼쪽)과 레몬 하이볼. [사진=류한준 기자]
올 시즌 롯데 자이언츠 홈 구장인 사직구장 내 식음료 매장에서 새롭게 선보이고 있는 동래하이볼 메뉴인 자몽(왼쪽)과 레몬 하이볼. [사진=류한준 기자]

동래하이볼은 도너츠, 핫도그, 피자 매장과 함께 올 시즌 새롭게 선보이는 메뉴다. 조 매니저는 "젊은 팬들이 하이볼을 즐겨 찾는다는 점에 착안해 오픈했다"고 설명했다. 동래하이볼은 자몽과 레몬 두 가지 맛이다.

동래하이볼은 특징이 있다. 다른 곳에서 판매되는 하이볼과 비교해 원액 함유량이 좀 더 많은 편이다. 그렇다보니 빨대를 좀 더 저은 뒤 마셔야 더 깊은 맛을 느낄 수 있다.

그리고 동래하이볼은 매장 내 보관 온도가 0℃인 게 또 다른 특징이다. 좀 더 좋은 맛을 내기 위한 방법이다. 동래라거 역시 마찬가지다.

올 시즌 롯데 자이언츠 홈 구장인 사직구장에 새롭게 등장한 동래하이볼 매장. [사진=류한준 기자]
올 시즌 롯데 자이언츠 홈 구장인 사직구장에 새롭게 등장한 동래하이볼 매장. [사진=류한준 기자]

매장이 자리한 장소 배치에도 신경을 썼다. 조 매니저는 "동래라거는 자체 안주 메뉴도 추가했지만 매장 바로 옆에 (맥주와 어울리는)메뉴를 판매하는 부스를 붙였다"고 얘기했다.

그런데 올 시즌 새롭게 입점한 매장 중 개막 후 가장 많은 인기를 모으는 곳은 따로 있다. 보영만두다. 수원시를 대표하는 지역 브랜드 중 하나인데 KT 위즈가 홈 구장으로 사용하고 있는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 직영점이 있다. 사직구장은 전국 야구장 중 두 번째로 입점했다. 세 번째 매장은 한화 이글스 홈 구장인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 있다.

임건우 홍보팀 매니저는 "부산에서 먹을 수 있는 만두와는 맛과 스타일에서 차이가 있어 팬들이 많이 찾는 것 같다"며 "동래라거와 동래하이볼도 더 많이 찾았으면 한다"고 웃었다. 부산에도 만두로 해당 지역 뿐 아니라 전국적으로도 잘 알려진 곳이 있다. 부산역 건너편에 있는 '신발원'과 구포역 근처 '금룡'이 유명하다.

롯데 자이언츠 구단은 팬들을 위한 커스텀 매장을 올 시즌 개막과 함께 오픈했다. [사진=류한준 기자]
롯데 자이언츠 구단은 팬들을 위한 커스텀 매장을 올 시즌 개막과 함께 오픈했다. [사진=류한준 기자]

동래라거와 동래하이볼에 구단이 좀 더 신경을 쓰는 이유는 있다. 조 매니저는 "동래라거는 지난 시즌까지 구단에서 직접 운영했지만 올 시즌에는 동래하이볼 매장과 함께 임대 운영으로 방침을 바꿨다"고 말했다. 연고지역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위한 배려인 셈.

그런데 유동 인구가 좀 더 많은 사직구장 광장 쪽에는 매장을 따로 낼 순 없다. 주류면허등에 관한 법률 때문에 그렇다. 동래라거와 동래하이볼은 구장 내 판매만 허용된다. 조 매니저는 "더 많은 팬들이 사직구장을 찾아와 두 가지 메뉴를 즐겼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구단은 동래라거와 동래하이볼 매장을 만들면서 기존 팬들이 야구 배트를 직접 휘두르며 공을 칠 수 있던 '배팅존'을 '커스텀 매장'으로 새롭게 꾸몄다. 팬들이 유니폼, 점퍼, 티셔츠 등 구단 관련 제품을 구매한 뒤 자신 만의 개성있는 디자인 등으로 연출을 할 수 있게 했다. 팬들에게 좀 더 다가가려는 구단 의지를 엿볼 수 있는 공간이다.

/부산=류한준 기자(hantae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셀럽s픽] "여름아 부탁해" 맥주&하이볼 롯데 홈 구장 사직구장 명물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