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故 이선균 유작 '탈출' 본다…CJ "7월 개봉 유력"(공식)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故 이선균 유작 '탈출'이 7월 개봉을 논의 중이다.

'탈출: PROJECT SILENCE'(이하 '탈출') 배급사 CJ ENM 측은 16일 조이뉴스24에 "7월 개봉이 유력하다"라며 정확한 시기를 계속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탈출: PROJECT SILENCE' 팀이 칸국제영화제에서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사진=CJ ENM]
'탈출: PROJECT SILENCE' 팀이 칸국제영화제에서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사진=CJ ENM]

'탈출'은 한 치 앞도 구분할 수 없는 짙은 안개 속 붕괴 위기의 공항대교에 고립된 사람들이 예기치 못한 연쇄 재난으로부터 살아남기 위해 극한의 사투를 벌이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故 이선균과 주지훈, 김희원, 문성근, 예수정, 김태우, 박희본, 박주현, 김수안 등이 출연한다. 이선균은 공항대교에 갇힌 대통령 보좌관 차정원을 연기했다.

지난해 제76회 칸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공식 초청 돼 김태곤 감독과 이선균, 주지훈, 김희원이 레드카펫을 밟아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故 이선균 비보와 함께 개봉 시기가 미뤄졌고, CJ ENM 측은 연내 개봉을 목표로 논의를 거듭한 끝에 올 7월 개봉으로 가닥을 잡은 상황이다. 이에 앞서 故 이선균의 또 다른 유작 '행복의 나라'는 오는 8월 개봉을 확정 지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故 이선균 유작 '탈출' 본다…CJ "7월 개봉 유력"(공식)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