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채널A "김호중, 유흥주점 나와 휘청...또 다른 술집 이동 중 뺑소니"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가수 김호중이 유흥 주점 방문 이후 또 다른 술집으로 이동하던 중 사고가 난 것으로 밝혀졌다.

16일 채널A 뉴스A는 "김호중이 뺑소니 사고 당일 유흥주점에서 나와 잠시 휘청하더니 대리 기사에게 차량을 맡기고 조수석에 타 귀가했다. 50분 뒤 또 다른 술집으로 직접 운전해서 가다가 사고를 낸 걸로 파악됐다"고 보도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김호중은 서울 강남구의 유흥주점에서 나와 잠시 휘청하더니 대리 기사가 대기하고 있는 고급 승용차 조수석에 올라탔다. 이 차는 김호중 명의의 고급 승용차로, 대리 기사는 김호중을 집까지 태워다줬다.

김호중 [사진=생각엔터테인먼트]
김호중 [사진=생각엔터테인먼트]

50분 뒤 김호중은 직접 SUV 차량을 몰고 나왔고, 맞은편 차선의 택시를 추돌하고 그대로 자리를 떠났다. 김호중이 향하던 곳은 또 다른 술집으로 확인됐다. 소속사 측은 "김호중이 개인 일정으로 지인들을 만나기 위해 다시 차를 끌고 나왔다"고 설명했다.

또 김호중은 뺑소니 사고 5분 뒤 주머니에 손을 넣은 채 차 옆에서 휴대전화로 통화하는 모습이 CCTV에 포착되기도 했다. 김호중 측이 밝힌 "심각한 공황 상태로 사고 처리를 제대로 하지 못했다"는 말과는 다소 다른 모습을 보였다.

김호중 [사진=생각엔터테인먼트]
김호중 [사진=생각엔터테인먼트]

한편, 김호중은 사고 이후 매니저가 자신이 차량을 운전했다고 주장했지만, 경찰 조사 끝에 자신이 운전했다고 인정했다. 또 유흥주점 방문은 인정했지만 술은 마시지 않았다고 음주 운전은 부인하고 있는 상태다. 경찰은 당시 유흥주점 직원들을 상대로 김호중의 음주 여부를 수사 중이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채널A "김호중, 유흥주점 나와 휘청...또 다른 술집 이동 중 뺑소니"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