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돌싱포맨' 예지원 "전도연과 서울예대 미모 투톱...평생 44반 사이즈"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예지원이 몸매 관리 비결을 전했다.

21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예지원, 양정아, 우희진이 출연했다.

신동엽과 유재석은 서울예대 동문인 에지원을 두고 "지원이는 학교 다닐 때 빛이 났다. 전도연과 함께 서울예대 전설의 투톱이었다"라는 말을 남긴 바 있다.

이에 예지원은 "아우라는 있었다. 한국무용을 했다"고 인정했다.

돌싱포맨 [사진=SBS]
돌싱포맨 [사진=SBS]

예지원은 아직까지도 44반 사이즈를 유지한다며 "작품할 때 (몸매를 유지하려고) 최선을 다한다"고 말했다.

이어 "기본적으로 요가를 했다. 물구나무가 건강에 정말 좋다. 물구나무를 오래 서면 안 죽는다는 얘기도 있다"며 시범을 보였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돌싱포맨' 예지원 "전도연과 서울예대 미모 투톱...평생 44반 사이즈"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