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악뮤 "10주년 콘서트, 놀랍고 행복…태임머신 타는 시간 되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악뮤가 데뷔 10주년 콘서트는 놀랍고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악뮤(AKMU)는 16일 서울 올림픽공원 KSPO DOME에서 '2024 AKMU 10주년 콘서트 [10VE]'를 개최하고 팬들을 만났다.

악뮤(AKMU)가 16일 서울 올림픽공원 KSPO DOME에서 '2024 AKMU 10주년 콘서트 [10VE]'를 열고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YG엔터테인먼트]
악뮤(AKMU)가 16일 서울 올림픽공원 KSPO DOME에서 '2024 AKMU 10주년 콘서트 [10VE]'를 열고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YG엔터테인먼트]

시야제한석까지 꽉 채운 팬들의 환호성 속 어린이합창단이 '오랜 날 오랜 밤'으로 사랑스러운 오프닝 무대를 꾸몄다. 뮤지컬 무대를 연상케 하는 연출 속 두 사람은 '사소한 것에서'로 화려한 시작을 열었고, 찬혁 솔로곡 '벤치', 수현 솔로곡 '리바이'로 시작부터 관객들을 홀렸다.

오케스트라의 풍성한 연주 속 러블리 남매의 노래는 이어졌다. 악뮤는 '못생긴 척'을 관객들과 떼창하며 유쾌한 무대를 꾸몄고, '낙하'와 '얼음들' '다이노소어' 등으로 두 사람의 환상적인 케미가 빚어졌다. 팬들이 화음을 완성한 '물 만난 물고기', 이찬혁의 "라면 드실래요?"라는 플러팅으로 시작된 '라면인 건가'로 분위기는 뜨겁게 달아올랐다.

무려 10곡을 쉼없이 열창한 뒤에야 악뮤는 관객들에 첫 인사를 했다. 이수현과 이찬혁은 "들어오자마자 보이는 거대한 잔디 언덕 (무대) 세트 어땠냐. 편안한 마음으로 오셨으면 했다. 악뮤의 노래만 들으러 오기보단, 듬뿍 충전하고 사랑을 채워가는 공연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 신경을 썼다"고 말했다.

이찬혁은 "어제 너무 놀랍고 행복한 공연이었다. 집에 가서도 가슴이 두근거렸고 오늘이 마지막이라는 것이 아쉽다"고 말했다. 이수현은 "데뷔 앨범 플레이가 숲속에서 사는 요정 같은 콘셉트였다. 몰랐을 수도 있지만"이라며 "10년 전으로 돌아가는 시간이 되고 타임머신도 타는 시간이 되셨으면 한다"고 말해 관객의 환호성을 자아냈다.

한편 AKMU는 지난 3일 세 번째 미니 앨범 'LOVE EPISODE'를 발매하고 사랑받았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악뮤 "10주년 콘서트, 놀랍고 행복…태임머신 타는 시간 되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