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9월 전역' 남주혁, '동궁' 출연 검토중…노윤서와 호흡 맞추나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남주혁이 제대 복귀작으로 '동궁'을 검토 중이다. 남주혁은 오는 9월 전역 예정이다.

'동궁'은 깊고 비밀 가득한 궁궐 안에 온갖 귀신이 출몰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귀신베기꾼과 궁녀가 은밀하게 궁에 잠입해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다크 판타지 액션 시대극. '붉은 달 푸른 해' '악마판사' 최정규 PD가 연출을 맡았다.

남주혁 노윤서 [사진=조이뉴스24 DB ]
남주혁 노윤서 [사진=조이뉴스24 DB ]

남주혁은 안하무인의 귀신베기꾼 구천 역을 제안받았다. 구천은 스스로 귀신이 돼 칼로 직접 귀신을 베어 죽일 수 있는 특별한 능력을 지닌 인물이다.

노윤서는 도도하고 거침없고 박학다식한 궁녀 생강 역으로 출연을 검토 중이다. 귀신과 소통할 수 있는 이상한 능력에 특별한 능력만큼이나 특별한 비밀을 가진 캐릭터다.

한편 남주혁과 노윤서 측은 "논의 중이나 확정된 사항은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9월 전역' 남주혁, '동궁' 출연 검토중…노윤서와 호흡 맞추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