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돌싱포맨' 탁재훈, 김종서와 동거 시절 사진 공개 "늘 쫓아다녀"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가수 탁재훈, 김종서가 동거하던 시절을 회상했다.

25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김종서, 김경호, 권혁수가 출연했다.

이날 이상민은 "옛날에 탁재훈이 김종서 형을 찾아가서 매니저를 시켜 달라고 졸랐다고 하던데"라고 말을 꺼냈다.

이에 탁재훈은 "매니저가 아니라 그냥 종서 형을 쫓아다녔다. 한창 활동할 때라서 항상 공연을 쫓아다녔다. 그리고 친구가 시나위 멤버였다"고 밝혔다.

신발 벗고 돌싱포맨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사진=SBS]

이어 "거기서 끝나지 않고 종서 형 잘 때 차를 훔쳐 타고 나가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김종서는 "재훈이가 음악을 하게 될 줄 몰랐다. 노래를 이렇게 잘하는지 몰랐다"고 말했다.

이어 탁재훈, 김종서가 동거하던 시절 사진이 공개됐고, 이상민은 "둘이 왜 친해지게 된 거냐"고 물었다. 김종서는 "그냥 늘 같이 있었다"고 답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돌싱포맨' 탁재훈, 김종서와 동거 시절 사진 공개 "늘 쫓아다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