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현대캐피탈, LIG에 3-0승…프로팀 상대 시즌 첫승


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이하 현대캐피탈)가 투지 넘치는 플레이를 펼친 끝에 LIG손해보험을 3-0로 제압했다. 프로팀을 상대로는 이번 시즌 첫승이다.

현대캐피탈은 20일 오후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07~2008 시즌 V리그' 남자부 LIG손해보험(이하 LIG)와의 홈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5-21 25-20 25-23)로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현대캐피탈은 1라운드 부진을 떨쳐내고 2라운드 첫 승을 달성했고, 시즌3승3패를 기록했다. 선두권 진입을 노리던 LIG는 이날 패배로 현대캐피탈과 같은 3승3패에 그쳤다.

현대캐피탈은 후인정(13점), 이선규(11점), 송인석(10점), 윤봉우(9점) 등의 고른 활약으로 LIG를 침몰시켰다. 리베로 오정록 역시 상대팀의 강스파이크들을 여러 차례 받아내 승리의 발판을 마련했다.

현대캐피탈의 이선규는 이날 프로배구 최초 '300블로킹'을 성공시켰고, 계약금 요구 파동을 일으켰던 LIG의 김요한은 처음으로 코트에 데뷔했으나 인상적인 모습을 보이지는 못했다.

LIG는 방신봉의 오픈 공격을 시작으로 시종일관 1세트를 앞서나갔으나 이경수가 백어택을 실패하면서 21-21 동점상황을 맞았다. 이후 기세를 몰아간 현대 캐피탈은 후인정과 박철우가 각각 2개의 블로킹을 성공시켜 내리 4점을 추가, 1세트를 25-21로 따냈다.

2세트 들어서도 양팀은 접전을 벌였다. 하지만 9-9 동점상황에서 현대캐피탈이 후인정, 이선규의 연속 득점으로 앞서나가기 시작한 뒤 계속 3~4점차를 유지하며 무난하게 승리를 거머쥐었다.

두 세트를 먼저 따낸 현대캐피탈은 3세트 들어서도 선취점을 올리는 등 기선을 제압해 8-2로 점수차를 벌렸다. LIG는 송인석의 스파이크 서브 득점과 윤봉우의 시간차 공격으로 점수차를 좁혀나가는데는 성공했지만 이미 기세는 현대캐피탈쪽으로 기운 뒤였다. 현대캐피탈의 송인석은 3세트에서만 6점을 뽑아냈다.

조이뉴스24 천안=이진영기자 asal@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현대캐피탈, LIG에 3-0승…프로팀 상대 시즌 첫승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