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철, 시청률 40% '김탁구' OST 연일 대박 행진


시청률 40%를 돌파한 '제빵왕 김탁구'가 드라마 OST에서도 대박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가수 이승철이 부른 타이틀곡 '그 사람'은 출시 한달만에 흥행돌풍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 그 사람'은 탁구(윤시윤 분)와 유경(유진 분)의 슬픈 사랑을 보여주는 러브테마곡이다. 이승철의 애절한 감성과 가창력이 어우러져 발표 때부터 큰 관심을 끌었다.

OST 제작사 풍년아트콘텐츠의 양광태 대표는 "이 노래가 발표된 지 한 달도 안 됐는데 벌써 컬러링과 벨서비스로 40만콜을 기록했다"며 "공교롭게도 시청률 40%를 돌파할 무렵 40만콜을 기록했는데 이런 추세라면 올 가을까지 100만콜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제작사 측은 방송 종료 예정인 9월 중순 이후에도 인기가 계속될 경우 단일 드라마 OST에서만 5억원 이상의 매출이 발생될 것으로 보고 있다.

올해 상반기 히트 드라마였던 '추노', '신데렐라 언니'에 이어 '제빵왕 김탁구'까지 연속 홈런을 날림에 따라 KBS 2TV 수목드라마 시간대는 OST 매출에서도 '엘도라도'(황금의 땅)로 각광받는 셈이다.

이승철의 '그 사람'은 현재 각종 음원사이트의 OST 부문에서 정상권을 지키고 있다. 올해로 데뷔 25주년을 맞은 이승철이 40대 중반의 나이에도 여전히 젊은층의 호응을 받고 있는 것은 물론 최근 컬러링의 주요 소비계층으로 편입된 중장년들의 취향도 매출 증대에 기여한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라이브의 황제'에서 'OST의 제왕'이 된 이승철은 자신의 데뷔 25주년 기념앨범 뮤직비디오에 우정 출연해준 후배가수 유진에 대한 보답으로 이 노래를 취입했다.

조이뉴스24 홍미경기자 mkhong@joynews24.com







포토뉴스